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손흥민 세리머니' 받은 그 소년, 반전 축구실력 토트넘 열광[영상]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3 14: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스포츠바이블 공식 트위터 캡처
/사진=스포츠바이블 공식 트위터 캡처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으로부터 '세리머니 선물'을 받았던 토트넘 꼬마 팬이 '북런던 더비'에서 깜짝 페널티킥(PK)을 선보였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12일(현지시간) 토트넘과 아스날 간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북런던 더비가 끝난 뒤 '어린 토트넘 팬 라일리 키스(Ryley Keys)가 PK를 기록했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이날 토트넘은 아스날과의 홈 경기에서 3대 0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은 이번 경기에서 선발로 출전해 PK 유도, 상대 선수 퇴장 유도, 팀의 세 번째 득점 기록 등의 맹활약을 펼친 뒤 후반 72분 교체됐다.

토트넘의 꼬마 팬 라일리는 이날 토트넘이 2대 0으로 리드를 잡은 전반전이 끝난 뒤 하프 타임에 모습을 드러냈다.

라일리 키스(Ryley Keys)의 모습. /사진=토트넘 홋스퍼 공식 트위터 캡처
라일리 키스(Ryley Keys)의 모습. /사진=토트넘 홋스퍼 공식 트위터 캡처
태어날 때부터 뇌성마비 진단을 받은 라일리는 의사 등으로부터 "걷지 못할 것"이라는 소견을 받기도 한 꼬마다.

그러나 수술과 재활을 거치며 라일리의 몸 상태는 가벼운 신체 활동까지 가능한 수준으로 호전됐다.

이날 라일리는 토트넘의 전 골키퍼 팻 제닝스를 상대로 PK를 찰 기회를 얻었다. 라일리는 PK를 깔끔하게 성공시켰고, 토트넘 홈 관중들은 꼬마를 향해 큰 환호성을 보냈다.

라일리는 토트넘의 열성적 팬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소식을 들은 토트넘의 벤 데이비스와 조 로든 등 선수는 직접 라일리의 집을 방문해 격려하기도 했다.

손흥민이 지난 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레스터 시티와의 경기에서 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뉴스1
손흥민이 지난 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레스터 시티와의 경기에서 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AFP=뉴스1
당시 라일리와 만난 선수들은 그에게 손흥민과 영상 통화를 할 기회를 선사했다. 손흥민과의 영상 통화에서 라일리는 '찰칵 세리머니'를 따라했고, 손흥민은 지난 1일 레스터 시티와의 경기에서 골을 넣은 뒤 라일리가 보여준 포즈로 세리머니를 했다.

한편 손흥민은 EPL에서 21골을 기록하며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22골)와 치열한 리그 득점왕 경쟁을 벌이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식 고르는 법' 버핏도 배웠다…멍거의 4단계 분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