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체력충전' 전북, 강원 상대로 홈 연승-상위권 도약 도전 [오!쎈프리뷰]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5 05: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체력충전' 전북, 강원 상대로 홈 연승-상위권 도약 도전 [오!쎈프리뷰]



[OSEN=우충원 기자] 전북 현대가 강원전에서 홈 연승에 도전한다. 


전북 현대와 강원FC는 14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 1 2022 12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전북은 5승 3무 3패 승점 18점으로 5위에 올라있고 강원은 2승 4무 5패 승점 10점으로 10위를 기록중이다. 


부상자가 많았던 전북은 시즌 초반 어려움을 딛고 반전을 펼치고 있다. 지난 8일 열린 인천전에서 전북은 원정 경기라는 부담을 이겨내고 1-0으로 승리했다. 구스타보가 골을 터트린 전북은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당시 전북은 김상식 감독이 선수들에게 부탁을 했다. 체력적으로 힘든 상황을 이겨내자는 이야기였다. 


김상식 감독의 부탁이 선수들에게 닿았던 것일까. 후반 24분 구스타보가 제몫을 해냈다. 김보경이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코너킥은 구스타보의 머리를 향했고 구스타보는 헤더로 골망을 흔들었다.


빡빡한 일정을 이겨내고 한 숨 돌린 전북은 강원과 맞대결을 펼친다. 지난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한 구스타보와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는 바로우 뿐만 아니라 휴식을 취한 일류첸코와 한교원 등 모두 최상의 컨디션으로 강원의 골문을 조준한다.


전북 수비진은 최소 실점을 유지하겠다는 의지가 강하다. 힘겨운 일정서 휴식을 취한 수비진도 주장 홍정호를 중심으로 분위기를 다시 끌어 올리고 있다. 올 시즌 전북은 8실점으로 K리그 1 1위에 올라있다. 치열하게 임한 결과다. 따라서 공격진에 부상이 많은 강원을 상대로 실점 없이 경기를 펼친다면 유리한 상황을 맞이할 수 있다. 


이미 전북과 강원은 올 시즌 맞대결을 펼쳤다. 강원 홈에서 열린 경기서 전북이  2-1로 승리했다. 강원은 부담이 크다. 최용수 감독이 야심차게 준비한 선수단이 줄부상으로 인해 어려움이 많다. 강원은 신예 양현준과 김대원에 기대를 걸고 있다. 무승 행진이 이어지고 있는 강원은 반전이 절실한 상황이다.   / 10bird@osen.co.kr


[사진] 연맹 제공.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