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롯데 L7호텔, 지역 카페맛집 커피 드립백 선보여..

머니투데이
  • 유승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7 10: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ESG 일환 지역경험공유 프로젝트 '더 구디스' 론칭..첫 시리즈로 호텔 인근 카페명소 큐레이션

롯데호텔 L7에서 선보이는 '더 구디스 커피'. /사진제공=롯데호텔
롯데호텔 L7에서 선보이는 '더 구디스 커피'. /사진제공=롯데호텔
롯데호텔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L7호텔이 지역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브랜드 확장을 꾀한다. 호캉스(호텔+바캉스)족들이 호텔을 나서지 않고도 지역의 이름 난 커피까지 경험할 수 있도록 인근 카페 명소를 호텔로 불러 들였다.

17일 L7호텔은 '로컬 경험의 공유'를 주제로 한 하이퍼로컬(Hyper-Local·지역밀착생활권) 시리즈 '더 구디스(The goodies)'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첫 번째 프로젝트로 L7 호텔 주변의 카페를 소개하는 '더 구디스 커피'를 선보인다.

더 구디스 커피는 L7호텔이 위치한 명동과 강남, 홍대에서 가장 개성있는 커피로 인기를 끄는 카페들과 협업했다. 카페 별로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내려마실 수 있는 커피 드립백을 엄선해 하나의 파우치에 가득 담았다. L7호텔 시그니처 커피 드립백 2개와 지역카페 3곳의 드립백 2개씩 총 8개로 구성됐다.

L7명동은 챔프커피·헤베커피·커피한약방, L7강남은 커피스니퍼·에드빗커피·구테로이테, L7홍대는 매뉴팩트커피·라우터커피·레이크커피와 상품을 담았다. 또 호텔 추천 카페 명소 20곳을 한 눈에 찾아볼 수 있는 로컬 커피 지도도 동봉해 커피 경험의 재미와 편의성을 더했다.

해당 커피 파우치는 L7호텔 내에서 운영하는 무인매장 맥시 바(Maxi Bar)에서 오는 20일부터 판매된다. 호텔 투숙 여부와 상관 없이 누구나 상시 이용할 수 있다.

롯데호텔 관계자는 "더 구디스 시리즈는 그냥 지나치기에는 아쉬운 로컬 경험을 고객들과 공유하는 지역 사회 협업 프로젝트"라며 "앞으로도 L7호텔은 지역 사회와 공존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천 프로젝트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이게 바로 이재용 저력…TSMC 추격 발판 '이 장비' 확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