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습관성 급출발·급정지, 교통사고 부른다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20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제주=뉴스1) 오현지 기자 = 6일 오후 6시1분쯤 제주대학교 입구 사거리에서 11톤 화물운송 트럭과 시내버스 2대, 1톤 트럭이 연쇄적으로 부딪혔다. 이 사고로 5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2021.4.6/뉴스1
(제주=뉴스1) 오현지 기자 = 6일 오후 6시1분쯤 제주대학교 입구 사거리에서 11톤 화물운송 트럭과 시내버스 2대, 1톤 트럭이 연쇄적으로 부딪혔다. 이 사고로 5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2021.4.6/뉴스1
습관성 급가속, 급출발 등을 하는 운전자가 그렇지 않은 운전자보다 교통사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 20일 지난해 1만㎞ 이상을 운행한 버스 등 사업용 차량 운전자 2만6866명의 디지털운행기록장치 기록을 분석한 결과 사고차량 운전자는 무사고 차량 운전자보다 급가속 등 위험운전 행동을 약 1.5배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사고 운전자 8792명과 무사고 운전자 1만8074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위험운전행동은 과속, 장기과속, 급가속, 급출발, 급감속, 급정지, 급진로변경, 급앞지르기, 급좌회전, 급우회전, 급유턴 등 11가지다.

버스의 경우, 사고 운전자 4132명의 위험운전행동은 운행거리 100㎞ 당 평균 64.7건으로 무사고 운전자 6968명의 37.6건보다 1.72배 높았다. 사고 운전자의 위험행동은 유형별로 급가속이 28.44건으로 가장 높았고 급감속 12.34건, 급진로변경 5.1건 순이었다.

습관성 급출발·급정지, 교통사고 부른다
택시는 사고 운전자 3820명의 위험운전 행동이 운행거리 100㎞ 당 평균 67.0건으로 무사고 운전자 5962명의 51.7건보다 1.3배 높았다. 유형별로는 급가속이 32.07건, 과속이 20.64건, 급감속이 2.79건이었다.

화물차는 사고 운전자 840명의 위험운전 행동이 운행거리 100㎞ 당 평균 41.1건으로 무사고 운전자 5144명의 25.5건보다 1.61배 높았다. 급가속 14.8건, 과석 6.51건, 급감속 6.33건 순으로 많았다.

윤진환 국토부 종합교통정책관은 "모든 차종에서 급가속 등 위험운전행동과 교통사고 발생 간 상관성이 통계적으로 확인됐다"면서 "사업용 차량 운전자를 대상으로 위험운동 행동을 하지 않도록 교육과 홍보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나노 양산' TSMC 추월…"삼성이 또 상식 뒤엎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