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 울산 에쓰오일 공장 '대형 폭발·화재'…부상자 9명으로 늘어

머니투데이
  • 양윤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398
  • 2022.05.19 22: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에쓰오일 공장 화재 현장/사진=SNS 캡처/사진=온라인커뮤니티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에쓰오일 공장 화재 현장/사진=SNS 캡처/사진=온라인커뮤니티
울산 에쓰오일(S-OIL) 공장에서 대형 폭발과 함께 불이 나 9명이 다쳤다.

19일 오후 8시 51분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온산공단에 위치한 에쓰오일 공장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이 화재로 현재까지 다친 사람은 9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6명은 몸에 2도 화상을 입는 등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52대와 소방인력 108명을 현장에 투입해 화재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당국은 사고 원인을 알킬레이션(부탄을 이용해 휘발유 옥탄값을 높이는 첨가제) 제조 공정에서 발생했다고 추정하고 있다.

이 공정 정기 보수 작업을 끝내고 시운전을 하는 과정에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폭발 당시 충격으로 10㎞ 이상 떨어진 인근 지역에 진동을 느꼈다는 신고가 여러 차례 접수된 것으로 전해진다.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에쓰오일 공장 화재 현장/사진=SNS 캡처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에쓰오일 공장 화재 현장/사진=SNS 캡처
19일 오후 8시51분 울산 울주군 온산읍 에쓰오일 울산공장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사진=뉴스1
19일 오후 8시51분 울산 울주군 온산읍 에쓰오일 울산공장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사진=뉴스1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결국 손에 쥔 백신주권…'美초고속 작전' 없이 가능했던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