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푸틴 쇼크에"…5월 1~20일 무역수지 48억달러 적자

머니투데이
  • 세종=유재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23 11: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인천=뉴스1) 김진환 기자 = 1일 인천 연수구 인천신항에서 컨테이너 선적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이날 발표한 '2022년 4월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수출은 576억 9000만 달러로, 전년동기대비 12.6% 상승해 역대 4월 중 최고치를 기록했으나, 에너지?원자재 수입이 늘면서 지난달 수입액은 전년동기대비 18.6% 증가한 603억 5000만 달러로, 지난해 6월 이후 수출을 넘는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   이로 인한 무역수지는 26억 6000만 달러 적자를 기록, 2월 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나타난 공급망 차질 심화와 에너지·원자재 가격 폭등이 한국 무역 여건에 고스란히 악영향을 끼쳤다는 분석이 나온다. 2022.5.1/뉴스1
(인천=뉴스1) 김진환 기자 = 1일 인천 연수구 인천신항에서 컨테이너 선적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이날 발표한 '2022년 4월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수출은 576억 9000만 달러로, 전년동기대비 12.6% 상승해 역대 4월 중 최고치를 기록했으나, 에너지?원자재 수입이 늘면서 지난달 수입액은 전년동기대비 18.6% 증가한 603억 5000만 달러로, 지난해 6월 이후 수출을 넘는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 이로 인한 무역수지는 26억 6000만 달러 적자를 기록, 2월 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나타난 공급망 차질 심화와 에너지·원자재 가격 폭등이 한국 무역 여건에 고스란히 악영향을 끼쳤다는 분석이 나온다. 2022.5.1/뉴스1
우크라이나 사태 영향으로 5월 1~20일 기간 동안 우리나라 수입액이 크게 늘면서 무역수지가 약 48억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23일 관세청이 잠정 집계한 '5월 1∼20일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이달 들어 20일까지 수출은 386억1700만달러, 수입은 434억44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24.1%(75억1000만달러), 37.8%(119억1000만달러) 증가했다.

이에 따라 해당기간의 무역수지는 48억27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에너지 등 원자재 가격이 급등해 수입물가를 끌어올린 영향이다.

올 들어 이달 20일까지 누적 수출은 총 2696억9100만달러, 수입은 2806억5500만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수출은 17.9%(409억5000만달러), 수입은 28.1%(616억2000만달러) 각각 늘었다. 이 기간 무역수지 적자는 109억6400만달러다.

5월 1~20일 기간 중 주요 수출 품목별 증가율을 보면 반도체 13.5%, 석유제품 145.1%, 승용차 17.5%, 자동차 부품 8.3%를 기록했다. 반면 무선통신기기는 21.3% 감소했다. 주요 수출국가별로 보면 중국(6.8%), 미국(27.6%), 유럽연합(25.0%), 베트남(26.9%), 대만(71.9%) 등은 증가한 반면 홍콩(-31.7%) 등은 감소했다.

5월 1~20일 기간 중 주요 수입 품목별 증가율을 보면 원유 84.0%, 반도체 32.3%, 석유제품 40.6% 등을 기록했다. 반면 승용차는 -13.5%, 무선통신기기는 -4.2%를 보였다. 주요 수입국가별로는 중국(37.3%), 미국(21.5%), 유럽연합(3.5%), 사우디아라비아(105.9%), 일본(13.9%) 등은 증가한 반면 러시아(-3.2%) 등은 감소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전 집값 떨어진다 했는데 급등… 부동산원 전망 재개 '시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