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中 상하이 봉쇄 해제 기대감 + 운임 반등…해운주 '들썩'

머니투데이
  • 이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24 09: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만4000TEU급 초대형 컨테이너선 'HMM 알헤시라스'호./사진=HMM
2만4000TEU급 초대형 컨테이너선 'HMM 알헤시라스'호./사진=HMM
중국 상하이 봉쇄 해제 기대감에 해운주가 장 초반 일제히 상승세다.

24일 오전 9시 17분 현재 팬오션 (5,810원 ▲100 +1.75%)은 전거래일대비 330원(4.15%) 오른 829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HMM (24,750원 ▲1,100 +4.65%)은 3.95%, 대한해운 (2,540원 ▲100 +4.10%)은 3.50%, 흥아해운 (2,085원 ▲105 +5.30%)은 2.84% 오르고 있다. 태웅로직스 (5,470원 ▲400 +7.89%), KSS해운 (10,100원 ▲280 +2.85%), 바다로19호 (3,340원 ▲15 +0.45%) 등도 강보합세다.

세계 최대 컨테이너항이 위치한 상하이에 봉쇄 해제 조짐이 보이자 해운주가 들썩이는 것으로 보인다.

운임도 반등했다. 정연승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난 20일)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가 전주대비 04% 상승한 4163p를 기록해 18주 만에 반등했다"며 "운임 하락이 이어지자 공급 조절로 방어에 성공한 것"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