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쌍용건설, 516억 규모 부산 온천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머니투데이
  • 배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24 10:3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부산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사진제공=쌍용건설
부산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사진제공=쌍용건설
리모델링과 도시정비사업 수주를 확대중인 쌍용건설이 최근 부산에서 연이어 소규모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

쌍용건설은 지난 21일 부산 동래구 온천동 1376-5번지 일원에 위치한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사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공사비는 약 516억원이다.

공작맨션은 지하 3층~지상 27층 2개동, 총 175가구의 '더 플래티넘' 주상복합 아파트로 탈바꿈하게 된다. 2024년 3월 착공 예정이며, 조합원분을 뺀 일반분양 가구수는 118가구다. 지난해 9월 수주한 온천 제2공영 가로주택정비사업과 6m 도로를 사이에 둔 인접 단지로 쌍용건설이 양 사업지의 시공사로 선정됨에 따라 총 5개동 440가구 규모의 중형 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수도권과 광역시 리모델링과 정비사업 수주에 집중한 쌍용건설은 지난해 3월 경기도 광명철산한신아파트 리모델링 수주를 시작으로 △5월 서울 송파 가락쌍용1차 리모델링 △5월 부산 태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6월 경기도 안양 삼덕진주 가로주택정비사업 △ 9월 부산 온천 제2공영 가로주택정비사업 △10월 서울 홍은동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했다. 올해는 지난 4월 부산 월성맨션 소규모 재건축을 수주해 지난해부터 지금까지 총 1조5600억원 규모의 사업을 따냈다. 부산에서만 누적 2만가구의 공급 실적과 '더 플래티넘' 선호도를 바탕으로 지난해 5월부터 약 1년 동안 총 4개의 정비사업을 수주하며 강세를 이어오고 있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서울과 수도권, 광역시 위주의 대규모 리모델링 사업과 함께 소규모 도시정비사업을 수주하는 투 트랙 전략이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향후 서울, 부산, 대전 등에서 소규모 재건축을 적극 발굴해 더 플래티넘(The PLATINUM)'의 위상을 높여갈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300 깨진 날, 개미는 참지 않았다…"제발 공매도 좀 막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