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이유가 만만해?…칸 레드카펫 행사에서 무례한 '어깨빵' [영상]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833
  • 2022.05.27 14: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프랑스 인플루언서, 어깨 부딪히며 지나가…"인종 차별" 지적→결국 사과

가수 겸 배우 아이유(왼쪽)가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와 부딪히는 모습(오른쪽)./사진=AFPBBNews=뉴스1, 칸 영화제 공식 유튜브 캡처
가수 겸 배우 아이유(왼쪽)가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와 부딪히는 모습(오른쪽)./사진=AFPBBNews=뉴스1, 칸 영화제 공식 유튜브 캡처
프랑스 인플루언서가 칸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를 거칠게 밀치고 지나가는 모습이 포착돼 논란이 되고 있다.

아이유는 26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리는 '제75회 칸 국제 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브로커' 월드 프리미어 상영회에 참석했다. 이날 '브로커'는 상영을 마친 뒤 12분 동안 기립박수를 받아 화제를 모았다.

아이유는 이날 어깨를 드러낸 우아한 드레스 차림으로 등장했다. 아이유는 가림막 뒤로 줄지은 팬들의 사인 요청과 사진 촬영 등에 적극적으로 임하는 모습을 보이며 남다른 팬 서비스를 선사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26일(현지시간)칸 국제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와 부딪히는 모습./사진=칸 국제 영화제 중계 영상 캡처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26일(현지시간)칸 국제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와 부딪히는 모습./사진=칸 국제 영화제 중계 영상 캡처
영화 '브로커'의 레드카펫 행사가 진행되던 중 현장을 중계하던 카메라에는 아이유가 한 여성에게 밀쳐지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 인물은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로 활동 중인 인물이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26일(현지시간)칸 국제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와 부딪힌 뒤 머쓱하게 웃는 모습./사진=칸 국제 영화제 중계 영상 캡처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26일(현지시간)칸 국제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와 부딪힌 뒤 머쓱하게 웃는 모습./사진=칸 국제 영화제 중계 영상 캡처
금발의 이 여성은 사람이 북적이는 가운데, 배우 이주영과 서있던 아이유 어깨를 툭 밀치고 지나갔다. 아이유는 갑작스럽게 누군가 부딪치자 머쓱하게 웃어보였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동양인이라 인종차별 당한 것", "저정도면 고의다. 보통 스치기도 전에 사과한다", "딱 봐도 실수 아닌데", "100% 고의에 인종차별 맞다. 외국 살아본 사람은 잘 알 것"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분노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를 밀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가 앞서 벌어진 일에 대해 사과했다./사진=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아이유를 밀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가 앞서 벌어진 일에 대해 사과했다./사진=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 인스타그램
아이유의 팬들은 해당 인플루언서 인스타그램의 게시물에 "아이유에게 사과하라"는 댓글을 남기며 항의했고, 이 인플루언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올린 영상을 통해 아이유에게 직접 사과했다.

인플루언서는 "오늘 레드카펫에서 벌어진 일은 정말 미안하다. 레드카펫에서 실수로 밀친 것에 대해 한국 배우 이지은(아이유)에게 사과하고 싶다. 그녀는 물론 그 누구도 밀고 싶었던 것이 아니다. 정말 미안하고,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말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를 밀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가 앞서 벌어진 일에 대해 사과한 후, 아이유의 곡 '마음'을 배경음악으로 넣은 영상을 공개했다./사진=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아이유를 밀친 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가 앞서 벌어진 일에 대해 사과한 후, 아이유의 곡 '마음'을 배경음악으로 넣은 영상을 공개했다./사진=프랑스 뷰티 인플루언서 인스타그램
이후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에서도 아이유를 언급했다. 칸 영화제 '브로커'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던 자신의 영상을 올리며 "영화 '브로커'와 함께 하는 정말 멋진 순간"이라는 글을 적었다. 아이유의 곡 '마음'을 배경음악으로 사용했다.

그러나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이유 유명세를 이용하는 것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며 더욱 더 분노했다. 한 누리꾼은 이 게시물에 "남의 노래 끌어다가 뭐하는 짓이냐. 제대로 사과해라"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인플루언서가 아이유의 유명세를 뒤늦게 알고 사과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아이유와 해당 인플루언서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 차이를 지적한 이도 있었다. 해당 인플루언서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3만7000여 명인 반면 아이유 팔로워수는 2600만 명에 달하기 때문이다.

한 누리꾼은 "누군지 모르고 밀쳤다가 찾아보고 헐레벌떡 사과한 것 아니냐"며 "아이유가 유명인이 아니었으면 절대 사과도 안 했을 것"이라고 분통을 터뜨렸다.

한편 아이유는 일본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첫 한국 영화 연출작이자 자신의 상업 영화 데뷔작인 영화 '브로커'로 칸 영화제에 입성하는 감격을 누렸다.

아이유가 배우 송강호, 강동원, 이주영와 호흡을 맞추는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다. 오는 6월 8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0세 月70만원·1세 月35만원 '부모급여' 생긴다…소급 적용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