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단독]네이마르, 에버랜드 찍고 강남 클럽으로…'술값 1200만원' 뭘 마셨나

머니투데이
  • 양윤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6,790
  • 2022.05.29 10: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영상 캡처
/사진=영상 캡처
브라질의 축구스타 네이마르(30, 파리생제르맹)가 '강남 클럽'에 떴다. 최고급 샴페인 등을 마신 그는 4시간30분 동안 1200만원을 썼다.

29일 머니투데이 취재를 종합하면 네이마르는 이날 오전 1시쯤 서울 서초구 소재의 클럽 '레이스'를 방문했다. 그는 새벽 5시30분까지 이 클럽의 VIP룸에서 브라질 대표팀 동료로 추정되는 인물들과 머문 것으로 확인됐다.

클럽에 따르면 네이마르는 술값 1200만원을 결제했다. 네이마르가 마신 술 중에는 최고급 샴페인인 돔페리뇽도 포함돼 있었다. 이 클럽에서 돔페리뇽 한 병은 150만원에 달한다.

네이마르가 29일 오전 5시30분쯤 서울 서초구 소재 한 클럽을 방문한 뒤 나가고 있다. /사진=독자 제공
네이마르가 29일 오전 5시30분쯤 서울 서초구 소재 한 클럽을 방문한 뒤 나가고 있다. /사진=독자 제공

클럽 관계자는 "(네이마르가) 한참 놀다 취해서 나갔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가 제보받은 영상을 보면 네이마르는 검은색 후드티로 얼굴을 가리고 클럽을 나서 호텔로 향하는 차에 탑승하고 있다. 보디가드와 클럽 가드들의 부축을 받는 모습이다. 터벅터벅 걷다가 고개를 푹 숙이기도 했다.

네이마르는 사람들이 밖에서 카메라를 들고 있는 게 부담스러웠는지 VIP룸에서 좀처럼 나오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 네이마르가 이 클럽을 방문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손님들은 네이마르를 찍기 위해 룸 앞에서 대기했다고 한다. 클럽 문 앞에는 축구팬으로 추정되는 사람들이 진을 치고 있기도 했다.

= (서울=뉴스1스포츠)  브라질의 축구스타 네이마르.
= (서울=뉴스1스포츠) 브라질의 축구스타 네이마르.

클럽 관계자는 네이마르가 술값 1200만원을 쓴 것과 관련해 "그가 가진 재산에 비해 적게 썼다"고 농담했다. 네이마르의 연 수입은 1200억원을 넘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한편 네이마르는 지난 26일 입국한 뒤 각종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네이마르 외에 다니 알베스(FC바르셀로나), 마르퀴뇨스(파리생제르맹) 등 브라질 남자축구 대표팀 스타들 역시 한국을 찾았다. 브라질 대표팀은 다음달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과 친선경기를 갖는다.

네이마르 등 브라질 대표팀은 지난 27일 남산서울타워를, 지난 28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를 방문하기도 했다. 고등학교 수학여행을 온 것처럼 천진난만하게 한국 관광을 즐기고 있는 모습이 시민들의 '인증샷'으로 온라인 상에서 공유되고 있다.
네이마르 등 브라질 선수들이 28일 에버랜드를 방문해 롤러코스터를 타고 있다./사진=네이마르 인스타그램.
네이마르 등 브라질 선수들이 28일 에버랜드를 방문해 롤러코스터를 타고 있다./사진=네이마르 인스타그램.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한국블록체인협회 해산… '5대 거래소' 이사진 전원 사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