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송강호·박찬욱에 축전 "칸 수상, 국민과 함께 축하"

머니투데이
  • 박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29 09: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상보)"송강호 연기, 대한민국 문화예술 자부심 높여…박찬욱, 韓영화 독창성 확인시켜"

(칸=뉴스1) 이준성 프리랜서기자 = 박찬욱 감독(왼쪽)과 배우 송강호가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벌(Palais des Festivals)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폐막식에 참석해 트로피와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스1
(칸=뉴스1) 이준성 프리랜서기자 = 박찬욱 감독(왼쪽)과 배우 송강호가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벌(Palais des Festivals)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폐막식에 참석해 트로피와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제75회 칸 영화제에서 '브로커'로 한국 배우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송강호 배우와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한 박찬욱 감독에게 축전을 보냈다.

윤 대통령은 29일 송 배우에게 보낸 축전에서 "제75회 칸 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게 된 것을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 이번 수상은 '밀양' '박쥐' '기생충' 등의 영화를 통해 송강호 배우님이 쌓아오신 깊이있는 연기력이 꽃피운 결과"라며 "한국이 낳은 위대한 감독의 영화들도 송강호 배우님의 연기가 없었다면 관객의 마음을 움직이지 못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영화사에 길이 남을 송강호 배우님의 뛰어난 연기는 우리 대한민국 문화예술에 대한 자부심을 한 단계 높여주었고 코로나로 지친 국민에게 큰 위로가 되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브로커'라는 멋진 작품을 함께 만들어낸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님을 비롯한 배우, 제작진 여러분의 노고에도 경의를 표한다. 앞으로도 세계인에게 널리 사랑받는 작품으로 활발하게 활동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박 감독에게 보낸 축전에선 "제75회 칸 영화제에서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하게 된 것을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 이번 수상은 2004년 '올드보이', 2009년 '박쥐', 2016년 '아가씨' 등을 통해 쌓인 영화적 재능과 노력이 꽃피운 결과"라며 "얼핏 모순적으로 보이는 이야기를 통해 보여주는 인간 존재와 내면에 대한 깊은 이해와 통찰이 세계인의 마음을 움직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 영화의 고유한 독창성과 뛰어난 경쟁력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켜준 박찬욱 감독님과 배우, 제작진 여러분의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며 "앞으로도 세계인에게 널리 사랑받는 좋은 작품으로 한국 영화의 위상을 한층 높여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앞서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열린 제75회 칸영화제에서 송 배우는 한국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박 감독은 한국 감독으로는 두 번째로 감독상을 수상했다. 한국영화가 칸영화제에서 동시에 두 개 부문 상을 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사진=대통령실 제공
/사진=대통령실 제공
/사진=대통령실 제공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결국 손에 쥔 백신주권…'美초고속 작전' 없이 가능했던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