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단독]'P5 증설' 준비 돌입...삼성전자, 반도체 초격차 드라이브

머니투데이
  • 오문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9,506
  • 2022.05.29 14:4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단독]'P5 증설' 준비 돌입...삼성전자, 반도체 초격차 드라이브
삼성전자 (57,200원 ▲100 +0.18%)가 경기도 평택캠퍼스 반도체 제5공장(P5) 건설 준비 작업에 돌입했다. 제4공장(P4) 공사가 아직 본격적으로 시작되지 않은 가운데 P5라인 증설 채비에 나선 것으로 발빠른 행보라는 평가가 업계에서 나온다.

2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한국전력공사(한전)와 P5라인 전기공급 관련 논의를 시작했다. 예상 전기사용량을 한전에 전달하고 공급 방안 마련에 나선 것이다. 삼성은 한국가스공사와 한국수자원공사 등 다른 유관기관과의 증설 관련 논의도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업계에서는 삼성이 현 시점에 P5 증설 준비에 나선 것이 예상보다 빠른 진행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P4라인이 아직 착공 전일 뿐만 아니라 제3공장(P3) 공사도 아직 진행 중이기 때문이다. 생산라인의 규모와 생산 품목에 따라 구체적 일정은 달라질 수 있지만 통상적으로 삼성은 이전 부지에서 착공이 시작되는 시점에 다음 부지의 증설 준비를 진행해 왔다.

현재 평택캠퍼스에서는 1라인(메모리)과 2라인(메모리·파운드리)이 가동 중이고 3라인이 하반기 양산을 앞두고 있다. 3라인에서는 EUV(극자외선) 기술이 적용된 14㎚(나노미터·1㎚는 10억분의 1m) D램과 5나노 로직 제품을 양산할 예정이다. 4라인은 부지 정리 작업이 진행 중이다.

반도체 업계 관계자는 "유관기관과 증설 관련 논의를 시작한 것은 투자 계획에 대한 내부 검토가 상당 부분 진척된 것으로 해석된다"며 "글로벌 반도체 투자 경쟁이 심화하면서 (삼성이) 언제든 착공에 나설 수 있는 기반를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최근 삼성이 대규모 투자를 예고한 만큼 평택캠퍼스 내에서 이례적으로 동시다발적 증설이 이뤄질 가능성도 제기된다. P4라인 공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P5라인 착공에 돌입할 수 있다는 얘기다. P4라인 공사는 P3 라인이 올해 하반기 완공된 이후인 내년 초반쯤 시작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앞서 삼성그룹은 지난 24일 앞으로 5년간 총 450조를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메모리반도체 분야에서 초격차를 더욱 벌리고, 추격자 입장인 팹리스(반도체 설계)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에서 역전을 일궈내겠다는 포부를 핵심으로 내세웠다. 이에 업계에서는 삼성이 반도체 분야에만 전체 규모의 66%인 300조원 가량을 투자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대규모 투자 계획 뒤에는 삼성의 위기감이 깔려있다. 삼성은 투자계획 발표문에서 향후 5년은 새로운 미래 질서가 재편되고 한국 경제의 발전과 쇠락을 가르는 변곡점이 될 것이라 언급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도 지난 26일 중소기업인대회 행사에서 '450조원 투자의 의미'를 묻는 취재진 질문에 "목숨 걸고 하는 것", "앞만 보고 가는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삼성전자는 P5 증설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확정된 내용은 없다"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