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XM3 하이브리드 인기에도…르노코리아, 5월 판매 전년比 17%↓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02 15: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XM3
XM3
르노코리아자동차가 지난 5월 내수 3728대, 수출 4863대로 전년 동월 대비 17% 감소한 총 8591대의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다만 1~5월 누적 판매는 지난해에 비해 53.6% 상승해 회복세를 유지했다.

지난달 내수 시장에서 르노코리아는 부품 수급 차질로 공급에 큰 어려움을 겪었던 전월과 비교해 60% 이상 실적을 회복했다. 다만 본격적인 회복세는 6월 이후 가능할 전망이다. 르노코리아 주력 SUV(다목적스포츠차량) QM6는 계약 후 약 2개월, XM3와 SM6는 1~2개월 이내로 국내 완성차 중 대기기간이 가장 짧은 편이다.

쿠페형 SUV XM3는 전년 동월 대비 93.8% 증가한 1907대를 판매하며 내수 실적을 견인했다. 엔진 타입으로는 1.6 GTe 모델이 1413대, 1.3ℓ 가솔린 터보 엔진의 TCe 260 모델이 494대를 차지했다.

XM3는 르노코리아자동차 판매 차량 중 고급 사양 선호도가 특히 더 높게 나타나는 점이 특징이다. 올해 내수 시장에서 판매된 XM3 총 7015대 중 RE 트림 이상 고급 사양 선택 비중은 약 90%(6168대)에 달한다.

중형 세단 SM6는 같은기간 149.1% 증가한 553대가 5월에 판매되며 가장 높은 판매 회복세를 나타냈다. 다임러와 공동 개발한 1.3ℓ 가솔린 터보 엔진의 TCe 260 모델이 302대로 전체 SM6 판매의 약 55%를 차지했다.

부품 수급 어려움으로 가장 큰 생산 차질을 빚었던 QM6는 5월에 1248대가 판매됐다. 국내 유일 LPG SUV QM6 LPe가 854대로 QM6 판매량의 대다수를 차지했다.르노 브랜드 모델은 마스터 18대, 조에 2대 등 총 20대가 팔렸다.

수출은 부품 수급 및 선적 지연 영향 등으로 전년 대비 14.9% 줄어든 4863대의 실적을 기록했다. XM3(수출명 르노 뉴 아르카나)는 총 선적 물량 4337대 중 하이브리드 모델이 80% 이상인 3481대를 차지했다. 그 밖에 QM6(수출명 르노 꼴레오스) 502대와 트위지 24대가 수출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정부에 10번 얘기했는데"...정치에 휘둘리는 전기요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