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헨리, '친중 논란' 이후 첫 공식석상 "다른 사람 피해줄까 걱정"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03 13: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가수 헨리가 3일 오전 서울 성수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JTBC 예능 '플라이 투 더 댄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국내 가장 핫한 댄서들이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펼치는 댄스 버스킹 리얼리티 '플라이 투 더 댄스'는 오늘(3일) 첫 방송된다. /2022.06.03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가수 헨리가 3일 오전 서울 성수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JTBC 예능 '플라이 투 더 댄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국내 가장 핫한 댄서들이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펼치는 댄스 버스킹 리얼리티 '플라이 투 더 댄스'는 오늘(3일) 첫 방송된다. /2022.06.03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가수 헨리가 친중 논란 이후 처음으로 공식석상에 섰다.

3일 오전 서울 성동구 한 카페에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플라이 투 더 댄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송광종 PD와 헨리, 댄서 리아킴, 러브란, 아이키, 리정, 에이미, 하리무가 참석했다.

이날 헨리는 프로그램 출연 계기를 묻는 말에 "여러 가지 이유로 출연이 쉽지 않았다"며 "저 때문에 프로그램에 피해가 갈까 봐 출연 결정이 쉽지 않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몇 년간 '비긴어게인'을 하면서 추억을 쌓았던 송광종 PD님께서 제게 용기를 주셔서 출연할 수 있게 됐다"며 "촬영하면서 좋은 분들과 함께했다. 좋은 에너지를 줘서 촬영하면서 음악에 빠질 수 있게 됐다. '와우' 할 만한 방송을 만들었으니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사진=헨리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헨리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헨리는누리꾼들 사이에서 친중 행보 의혹들이 제기됐다. 그는 중국서 활동하면서 '하나의 중국' 지지 의혹, 오성홍기를 연상하게 하는 마스크 착용 등으로 국내에서 논란이 됐다. 마포경찰서 학교폭력 예방 홍보대사에 위촉됐다가 없던 일이 되기도 했다.

이에 헨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죄송합니다'를 '최'송합니다라고 쓰는 등 미숙한 한국어로 작성된 사과문을 게시했다.

그러나 "방송에서는 한국말을 잘하던 사람이 갑자기 어색한 한국어를 쓰는 이유가 뭐냐"고 반발이 나오는 등 논란은 오히려 확산했다. 소속사 측은 "헨리가 답답한 마음에 오해를 먼저 풀고 싶은 생각이 너무 앞섰다"고 해명했다. 이후 헨리는 한동안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마저 중단했다.

한편, '플라이 투 더 댄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예능이다. 3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