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사료株 너마저..코스피 2500선 이탈에 '줄줄이 하락세'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14 09:26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 수입 곡물의 가격이 최근 2년 새 47%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16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의 한 재래시장에 수입산 곡물이 진열되어 있다.  이날 관세청과 식품업계에 따르면 올해 2월 곡물 수입량은 196만4천t(톤), 수입금액은 7억5천831만달러로 집계됐  t당 가격은 386달러로, 지난해 동월(306달러)보다 26.0% 올랐다.  이로써 올해 2월 t당 수입 곡물의 가격은 2013년 5월(388달러) 이후 8년9개월 만에 최고치를 찍었다.  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오일쇼크’에 이어 국제 곡물가격이 급등하는 ‘애그리플레이션’(Agriflation)이 가속화하면서 인플레이션 압력이 극대화하고 있다. 2022.3.16/뉴스1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 수입 곡물의 가격이 최근 2년 새 47%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16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의 한 재래시장에 수입산 곡물이 진열되어 있다. 이날 관세청과 식품업계에 따르면 올해 2월 곡물 수입량은 196만4천t(톤), 수입금액은 7억5천831만달러로 집계됐 t당 가격은 386달러로, 지난해 동월(306달러)보다 26.0% 올랐다. 이로써 올해 2월 t당 수입 곡물의 가격은 2013년 5월(388달러) 이후 8년9개월 만에 최고치를 찍었다. 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오일쇼크’에 이어 국제 곡물가격이 급등하는 ‘애그리플레이션’(Agriflation)이 가속화하면서 인플레이션 압력이 극대화하고 있다. 2022.3.16/뉴스1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전쟁 장기화로 곡물가격 상승세가 지속되면서 강세를 보였던 사료주가 주식시장 하락에 일제히 약세다.

14일 오전 9시23분 현재 한일사료 (4,280원 ▲10 +0.23%)는 전 거래일 보다 1400원(13.33%) 하락한 9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일사료는 전날 27.43% 오르면서 1만원을 돌파했다. 하지만 급격히 오른 상승 폭을 일부분 반납하는 모습이다.

이외에 고려산업 (3,620원 ▼15 -0.41%)은 13.02% 내림세를 보이고 있고, 배합 사료 제조기업 팜스토리 (1,595원 ▲25 +1.59%)는 5.66% 하락 중이다. 고려산업과 팜스토리는 3거래일 만에 하락세로 반전했다. 이지홀딩스는 0.82% 하락하고 있따.

앞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이 장기화에 식량 공급난이 계속되면서 곡물과 사료 관련주의 상승세가 계속됐다. 게다가 인도네시아 팜유 수출 금지에 이어 인도까지 자국 식량 보호에 나서면서 국제 곡물 가격 상승 압력이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최근 사료주의 주가가 급등한 탓에 차익실현 매물이 출회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00억 쏘는 정부…"1인당 숙박비 3만원·휴가비 10만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