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인 전문가 2명, 국제전기통신연합 연구반 의장단 진출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17 11: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뉴스1
/사진=뉴스1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달 6~16일 르완다 키갈리에서 열린 국제전기통신연합(ITU) 세계전기통신개발총회(WTDC 2022)에서 고상원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국제협력연구본부장이 ITU 개발부문(ITU-D) 연구반 1(SG1) 부의장에, 전선민 부연구위원이 연구반 2(SG2) 부의장에 진출했다고 17일 밝혔다.

4년 주기로 열리는 WTDC는 △향후 4년간의 선언문 채택 △ITU-D 전략 및 사업계획 수립 △소속 연구반(Study Group·SG) 업무 및 연구과제 등을 확정짓는 자리다. ITU-D SG1과 SG2는 개발도상국의 정보통신부문 발전과 글로벌 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디지털 전환 정책·규제분야 등을 논의하는 곳이다.

고상원 본부장은 지난 회기에 이어 이번까지 연임에 성공했다. 전선민 부연구위원은 SG1 라포쳐(자료 조사 등 연구 업무 수행) 활동을 거쳐 부의장에 진출했다. 각 연구반은 의장 1인과 6개 지역별로 선발된 부의장으로 구성돼 있다. 한국에서 ITU-D 의장단을 2명 수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향후 4년간 활동을 통해 ICT 선진국으로서 한국의 성공사례와 정책을 개도국에 더욱 적극 전파해 개발협력 부문에서의 국가 이미지를 제고하고 리더십을 강화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지금 들어가도 될까?…"내년 더 위기, 바닥 신호는 이것"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