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누리호 결함, 50시간 만에 뜯어고쳤다 "21일 발사 재시도"

머니투데이
  • 김인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17 18: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단부 산화제 탱크 내부 레벨센서 결함
결함 직후부터 전선류·신호처리박스 점검
레벨센서 핵심 부품 교체해 정상 작동 확인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지난 15일 오후 2시5분쯤 한국형발사체 누리호(KSLV-II) 결함을 파악한 뒤, 17일 오후 4시 30분까지 결함을 초래한 레벨센서 부분품을 교체하는데 성공했다. 이에 따라 누리호는 오는 21일 2차 발사에 다시 나설 예정이다. /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지난 15일 오후 2시5분쯤 한국형발사체 누리호(KSLV-II) 결함을 파악한 뒤, 17일 오후 4시 30분까지 결함을 초래한 레벨센서 부분품을 교체하는데 성공했다. 이에 따라 누리호는 오는 21일 2차 발사에 다시 나설 예정이다. /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17일 한국형발사체 누리호(KSLV-II) 결함을 보완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당초 누리호는 지난 16일 발사될 예정이었으나 로켓 1단부 산화제 탱크 내부 레벨센서 결함이 생겨 발사를 미뤘다. 그러나 항우연 연구진이 레벨센서 오류를 만든 1.2m 핵심 부품을 교체해 정상 작동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누리호는 오는 20일 발사대로 이송돼 점검 작업을 거쳐 다음날인 21일 발사를 재시도할 예정이다.

권현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17일 오후 5시30분 '누리호 점검 현황 및 향후 계획 브리핑'을 열고 "당초 오류가 확인된 레벨센서 교체를 위해 누리호 1·2단 분리가 필요하다고 판단했으나 항우연 연구진 검토를 통해 레벨센서 전체가 아닌 핵심 부품만을 교체하는 방식으로 오류를 해결하는 방안을 찾아냈다"고 밝혔다.

권 국장은 "오늘 오후 해당 부품 교체를 완료하고 정상적인 작동을 확인했다"며 "1·2·3단 전체에 대한 전기적 검토도 완료해 이상이 없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15일 오후 2시5분쯤 누리호는 발사를 하루 앞두고 발사대에 이송·기립해 점검을 하던 중 레벨센서 결함을 확인했다. 레벨센서는 산화제 탱크 내부의 산화제 충전 수위를 계측하는 센서다. 항우연은 결함 확인 후 곧바로 실내 발사체종합조립동으로 누리호를 이동해 원인을 분석했다.

지난 16일 오후 2시50분부터 1단부 산화제 탱크 연결부 점검창을 개방해 분석에 돌입했고, 당일 저녁까지 센서 주변부 전기신호부품과 신호처리박스를 점검했다. 점검 결과 해당 부분품에는 문제가 없다고 보고 17일 오전 8시30분부터 레벨센서에서 오류를 만든 1.2m 길이의 핵심 부분품을 탈고해 교체 작업을 실시했다. 교체 이후 오후 4시30분까지 각종 점검에 나섰고 정상작동을 모두 확인했다.

항우연은 향후 1~2일 동안 누리호의 전기적인 점검을 지속할 예정이다. 추가적인 점검 과정에서 이상이 없다면 20일 발사대로 이송돼 점검 작업을 거쳐 21일 발사될 예정이다. 다만 향후 기상 상황에 따라 발사 일정은 변동될 가능성이 있다.

고정환 항우연 한국형발사체개발사업본부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비 예보 등 기상 변수는 없느냐'는 질문에 대해 "장마가 다가오고 있고 기상 상황이 변동성이 굉장히 크다"면서도 "저희가 기상을 분석했을 때 내주 뒤쪽보다는 앞쪽이 날씨가 조금 더 나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답했다.

다만 "기상을 보고 발사 일자를 정했지만 날씨는 면밀히 관찰하고 있어야 할 것"이라며 "만일 안 좋아지면 발사 일정에 대한 변경 등이 더 필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인 빚투' 망해도 퉁?…땀 흘려 돈 번 사람 바보 만드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