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배구황제' 김연경, 1년만에 국내 리그 복귀…연봉은 얼마?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1 11: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연경./사진=흥국생명 배구단
김연경./사진=흥국생명 배구단
'배구 황제' 김연경(34)이 V리그로 돌아온다.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는 21일 "구단과 선수는 프로배구 여자부 최고 금액인 1년 총액 7억원(연봉 4.5억, 옵션 2.5억)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연경은 지난달까지 미국에서 개인 훈련을 진행하며 V리그 컴백을 고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탈리아 몬자를 비롯해 유럽, 미국 무대에서 러브콜이 있었지만, 그의 선택은 다시 V리그였다.

1년 만에 흥국생명으로 돌아온 김연경은 "새로 이전한 홈구장 인천 삼산체육관에서 핑크색 유니폼을 입고 국내 팬을 만나게 되어 기쁘다. 코로나로 인해 팬들과의 만남이 어려워 아쉬웠는데, 좋은 모습을 직접 보여드릴 기회가 생겨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팀 동료들과 함께 잘 준비해서 팬들께 즐거움을 드릴 수 있는 배구를 하고 싶다. 배구 팬 여러분들의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흥국생명은 "다시 돌아온 김연경 선수를 진심으로 환영한다. 김연경 선수의 복귀는 우리 구단뿐만 아니라 한국 프로배구 발전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 확신한다. 또한 김연경 선수가 배구 팬들께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구단 차원에서 세심한 배려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콧대 높던 서초도 "1억 네고 가능"…노원엔 4억대 매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