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안양시 찾아가는 심리 취약계층 맞춤형 상담 지원

머니투데이
  • 경기=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3 11:25
  • 글자크기조절
안양시 찾아가는 심리 취약계층 맞춤형 상담 지원
경기 안양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 채무자, 거주 취약자 등 심리 취약계층을 위한 찾아가는 맞춤형 심리 상담 지원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청년층을 대상으로는 범계역 청년 출구와 동안·만안 청년 오피스에서 정기적 상담 부스를 운영 중이다. 관내 4개 대학(대림대·성결대·안양대·연성대)에 대해 검진과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채무자에 대해 매월 마지막 주 화요일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해 정신건강 검진은 물론, 맥파 측정기를 활용해 스트레스 검사를 서비스 중이다.

고시원 입소자에게는 정신건강에 도움을 주게 될 자가검진척도 및 타올, 마스크 등 생활용품이 담겨있는 마음건강키트 등을 제공했다.

시는 이밖에 파악되는 심리 취약계층에 대해서도 상담을 통해 정신건강 상태를 파악하는 한편, 결과에 따라 지속 상담 및 의료비 지원, 집단프로그램 등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하반기에도 '마음안심버스'를 운영해 심리 취약계층은 물론, 방역현장 대응 인력의 정신건강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심리 취약계층 대상 맞춤형 지원사업은 안양시정신건강복지센터 전화, 홈페이지, 카카오채널(안양시코로나19심리상담)등을 통해 수시 문의와 신청이 가능하다. 비용은 무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기료 '찔끔' 인상 역부족…'44조 적자' 한전, 솟아날 구멍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