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두피문신→눈성형 고백한 이상아…"내 얼굴이 무섭나?" 시선 의식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85,575
  • 2022.06.27 08: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이상아 인스타그램
/사진=이상아 인스타그램
최근 눈 성형수술 사실을 고백한 배우 이상아가 사람들의 시선을 의식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상아는 지난 26일 "딸 서진이가 심심하다고 나가자고 해 이런 모습으로 외출"이라는 글과 함께 안경과 마스크를 착용하고, 벙거지 모자까지 푹 눌러쓴 채 외출에 나선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이상아는 딸과 나눈 모바일 메신저 대화를 캡처해 공개했다. 이상아의 딸은 엄마가 찍어준 사진을 보내며 "뒤에 사람들이 다 엄마를 쳐다봐"라고 말했다. 이에 이상아는 "어쩜 다 쳐다보냐"고 답하며 웃었다.

사진 속에는 이상아의 딸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가운데, 그의 뒤에 서있는 사람들의 시선이 대부분 카메라를 든 이상아에게로 향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지난 25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큰 쌍꺼풀이 덮여 버렸다"며 눈 성형수술 사실을 전한 바 있는 이상아는 "내 얼굴이 무섭나?"라고 적으며 사람들의 시선을 의식하는 모습을 보였다.

앞서 이상아는 눈 성형수술 뿐만 아니라 두피 문신, 증모 시술, 짝눈을 교정하는 눈 수술을 받은 사실을 고백한 바 있다.

이날 한 누리꾼이 눈 성형수술에 대해 물으며 "눈 괜찮아보인다. 후기 너무 궁금하다"는 댓글을 남기자 이상아는 "7년 전에 했었는데 또 처지더라"며 재수술을 한 사실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상아는 1984년 KBS 드라마 'TV문학관-산사에 서다'로 데뷔한 1980년대 하이틴 스타다. 1972년생인 이상아는 올해 한국 나이 51세로, 세 번의 결혼 후 이혼했으며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이상아는 지난해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으며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무줄 잣대 vs 신뢰훼손…위믹스 소송, 투자자만 폭락 떠안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