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왕따 됐음을 보여주는 상징"…러시아 104년 만에 외화채 디폴트

머니투데이
  • 황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770
  • 2022.06.27 11: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종합)1918년 볼셰비키 혁명 이후 처음,
1998년 모라토리엄 이후로는 24년 만…
이미 금융제재 받고 있어 실질 영향 적어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러시아 루블화 가치가 또 다시 폭락해 사상 최저치를 기록한 8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에서 직원들이 루블화를 공개하고 있다. 미국 CNN에 따르면 러시아에 대한 에너지 제재 가능성이 논의되면서 루블화 가치가 떨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2022.03.08.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러시아 루블화 가치가 또 다시 폭락해 사상 최저치를 기록한 8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에서 직원들이 루블화를 공개하고 있다. 미국 CNN에 따르면 러시아에 대한 에너지 제재 가능성이 논의되면서 루블화 가치가 떨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2022.03.08.
러시아가 1918년 이후 처음으로 외화표시 국채 디폴트(채무 불이행) 사태를 맞았다. 서방의 대러 제재 여파로 국채 이자를 제때 지급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27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은 러시아가 1억달러(약 1286억원) 규모의 외화표시 국채 이자를 전날까지 투자자들에게 지급해야 했지만 이를 이행하지 못했고, 이로 인해 디폴트 상황에 이르렀다고 보도했다. 해당 이자의 원래 지급일은 지난달 27일이었으나 이날(26일)까지 30일간 상환 유예기간이 적용됐다.

블룸버그는 "이번 디폴트는 해외 채권자들에 대한 지불 루트를 폐쇄해온 서방의 강력한 대러 제재에서 정점을 찍게 됐다"면서 "이는 러시아가 경제적, 금융적, 정치적 '왕따'로 빠르게 변모하는 것을 보여주는 암울한 표식"이라고 전했다.

러시아 정부는 국제 예탁 결제 회사인 유로클리어에 이자 대금을 달러·유로화로 보냈고, 유로클리어가 개별 투자자의 계좌에 입금함으로써 상환 의무를 완료했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서방 국가들의 제재로 인해 각 투자자로 이 돈이 가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유로클리어는 서방 제재로 러시아 국가예탁결제원(NSD)의 유로클리어 계좌와 자산이 동결돼 러시아의 금융상품 거래 청산이 불가능하다고 밝힌 바 있다.

러시아의 디폴트는 예견된 일이었다.

"왕따 됐음을 보여주는 상징"…러시아 104년 만에 외화채 디폴트
러시아는 지난 2월 24일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이후 서방의 잇단 금융제재로 400억달러(약 51조원)에 달하는 해외 채무를 변제하는 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미국은 러시아 재무부, 중앙은행, 국부펀드와의 거래를 전면 금지했다. 국제결제시스템 스위프트(SWIFT)에 접근하지 못해 해외에 보유한 외환보유고 접근이 어려운 상태다. 러시아 중앙은행의 외환보유액도 동결돼 있다.

러시아의 디폴트는 1918년 볼셰비키 혁명 이후 처음이다. 당시 혁명 주도 세력이었던 볼셰비키가 차르(황제)의 부채를 인정할 수 없다며 지급을 거부했다. 러시아는 1998년 모라토리엄(채무 지급 유예) 선언을 한 적이 있지만, 이는 외화 표시 국채가 아니라 루블화 표시 국채를 대상으로 한 것이었다.

하지만 러시아 정부의 공식 디폴트 선언은 나오지 않을 전망이다. 채무 불이행 여부는 주요 신용평가사가 판단하는데 제재 때문에 이들이 러시아의 국채를 평가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다만 이번 채권 증서에 따르면 미수 채권 보유자의 25%가 동의하면 '디폴트 사건'(Event of Default)이라고 부를 수 있다고 블룸버그는 보도했다.

이미 러시아가 국제 금융체계에서 고립돼 있다 보니 이번 디폴트는 실질적인 의미가 없다는 해석도 있다. 기우치 다카히데 노무라연구소 수석이코노미스트는 "채무 불이행은 상징적"이라며 "러시아 정부는 이미 (제재 때문에) 달러화 표시 채권을 발행할 수 없고 대부분 국가에서 돈을 빌릴 수도 없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LG생건 철수·엔프라니 제재…軍 '교란 품목' 조사 결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