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집값 꺾였다"...건산硏, 하반기 -0.7% 하락 전망

머니투데이
  • 조성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7 1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4일 오후 서울 시내의 아파트 단지가 뿌옇게 보이고 있다.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가 지난주 88.8보다 0.7p(포인트) 하락했다. 금리인상과 집값 하락 등 부동산 시장 악재가 겹치면서 서울에 아파트를 사려는 사람이 7주째 감소한 수치다. 2022.6.24.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4일 오후 서울 시내의 아파트 단지가 뿌옇게 보이고 있다.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가 지난주 88.8보다 0.7p(포인트) 하락했다. 금리인상과 집값 하락 등 부동산 시장 악재가 겹치면서 서울에 아파트를 사려는 사람이 7주째 감소한 수치다. 2022.6.24.
한국건설산업연구원(건산연)이 올 하반기 건설·부동산 경기는 침체기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건산연은 27일 오후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2022년 하반기 건설·부동산 경기전망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건산연 소속 연구위원들은 올해 하반기에도 건설과 부동산시장은 부진을 면치 못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전국 주택 매매 시장이 들썩였던 상반기와 달리 하반기 동안 가격은 더욱 하락해 연간 매매가격이 하락하며 마무리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정권교체에 따른 기대심리로 인해 상반기 주택시장 활성화의 기대감에도 불구하고 거시경제 환경의 악화로 상반기 주택 매매가격은 전기 말 대비 0.2% 상승하는 데 그쳤다고 평가했다.

건산연은 하반기 전기 대비 0.7% 하락해 연간 0.5%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성환 건산연 부연구위원은 "상반기보다 하반기에 경제 상황이 더욱 악화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가격의 변곡점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주택 매매가격과 달리 전세가격은 상반기 0.1% 상승에 이어 하반기 2.5%까지 올라 연간 2.6%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상반기 동안 월세와 반전세 계약이 늘며 전세값 상승세가 둔화됐지만 하반기에는 아파트 공급 자체가 줄어 상승압력이 커질 것이란 예측이다.

/제공=한국건설산업연구원
/제공=한국건설산업연구원
김 부연구위원은 "정부의 부동산 정책 발표에 따르면 임대차시장의 상승압력 해소에 대한 정부의 의지가 강하지만 세입자의 부담은 이미 상당한 수준"이라며 "계약갱신청구권이 만료되는 8월 이후 임대차시장에서 들려오는 신호에 민감하게 반응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건설 경기도 둔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하반기 건설수주는 전년 같은 기간대비 3.7% 줄고 연간으로도 전년보다 0.5% 감소한 210조900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정부의 지출 구조조정과 금리인상 등의 영향으로 수주 부진이 이어질 것으로 분석했다.

건설투자 또한 급등한 자재 가격의 영향으로 착공과 분양이 지연됨에 따라 상반기에만 지난해 대비 4% 감소할 것으로 추정했다. 하반기에는 토목투자 감소세가 완화되고 주거용 건축투자도 소폭 회복될 것으로 전망했지만 연간 건설투자를 증가세로 전환하기는 어려워 연간 건설투자는 1.8%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건산연은 정부가 주택 공급과 에너지 투자가 멈추지 않도록 해야 하며 중소건설사에 대한 세금 지원을 늘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철한 건산연 연구위원은 "높아진 자재가격과 금융비용으로 주택 공급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하고 에너지 관련 인프라 투자도 살펴야 한다"며 "원가 상승으로 올해 적자인 현장을 맞닥뜨린 중소 건설업체의 세금 감면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건산연의 건설·부동산 경기전망 주제 발표 이후 이상영 명지대 교수의 사회로 종합토론이 진행됐다. 부동산 정책 담당자 및 각종 업계 전문가로 구성된 토론회에서는 올 하반기 건설·부동산 경기 진단과 대응 방안에 대해보다 심층적인 논의가 이어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 600만원 더" 변동금리 영끌족 비명…6개월뒤 또 오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