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프리카TV, 콘텐츠 투자 증가…단기 수익성 악화-한국투자증권

머니투데이
  • 김사무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8 07: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투자증권은 1인 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 (63,600원 ▲100 +0.16%)에 대해 콘텐츠 강화를 위한 비용 증가로 당분간 수익성이 악화할 것으로 28일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13만원으로 기존보다 23.5% 하향했다.

정호윤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아프리카TV의 2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20.3% 증가한 781억원, 영업이익은 9.5% 늘어난 236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영업비용(549억원) 증가로 인해 시장 전망치보다 하회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정 연구원은 "콘텐츠 강화를 위한 비용 증가는 올해 계속 이어질 것"이라며 "T1 프로게이머 등 인기 인플루언서 확보와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은 장기 성장의 원동력이 되겠지만 단기적으로는 계약금 등 비용 증가로 수익성에 부정적인 영향이 있을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단기 수익성 악화는 다소 아쉽지만 장기적으로 생태계 확대와 이에 따른 실적 개선을 기대할 수 있다"며 "현재 밸류에이션이 역사적 최저 수준인 12.8배라는 점 또한 매력적"이라고 평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코스닥 연중 최저..하이닉스·카카오는 13거래일 만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