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완도 실종가족' 父 휴대폰 꺼진 곳 인근 바다서 차량 부품 발견

머니투데이
  • 황예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8 17: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경찰이 완도 송곡항 인근 바다에서 건저올린 아우디 승용차 부품 일부를 확인하고 있다. (C) 뉴스1
경찰이 완도 송곡항 인근 바다에서 건저올린 아우디 승용차 부품 일부를 확인하고 있다. (C) 뉴스1
'완도 실종' 일가족이 탔던 승용차 차체 일부가 전남 완도 앞바다 속에서 발견됐다.

28일 뉴스1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3시20분쯤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인근 방파제 앞바다에서 은색 아우디 차량의 앞 라디에이터 덮개로 추정되는 부속품을 발견했다. 은색 아우디는 실종 초등학생인 조유나양(10)의 아버지 조모씨(36)가 몰던 차량이다.

경찰은 송곡마을 버스정류장 폐쇄회로(CC)TV를 통해 조양 가족이 탄 차량이 지난달 30일 오후 11시6분쯤 이곳을 통과한 사실을 확인했다.

조양 아버지의 휴대전화 신호가 최종적으로 잡힌 기지국도 부품이 발견된 현장과 가까운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 관계자는 "차량 수색과 방파제 일대를 집중 수색해 차량을 찾도록 하겠다"며 "발견 시에는 인양 방법 등을 논의해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조양과 부모는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제주도 한 달 살기 체험'을 하겠다며 조양이 다니던 광주 한 초등학교에 교외 체험 학습을 신청했다.

그러나 조양은 체험 학습 기간이 끝나도 등교를 하지 않았다. 이에 학교 측은 지난 22일 경찰에 신고를 했다. 신고 접수 일주일째인 이날까지 경찰과 해경은 기동대원, 수중수색요원 등 340여명과 헬기, 경비함정 등을 동원해 전방위 수색을 벌이고 있지만 아직 조양 가족의 행방은 묘연한 상태다.

경찰이 완도 송곡항 인근 바다에서 건저올린 아우디 승용차 부품 일부를 확인하고 있다. (C) 뉴스1
경찰이 완도 송곡항 인근 바다에서 건저올린 아우디 승용차 부품 일부를 확인하고 있다. (C) 뉴스1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화이자와 달리 한 박스에 2개"…'국산 백신' 생산현장 가보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