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문 모두 잠긴 채 뒤집혀 펄에"…'완도 실종 가족' 車 29일 오전 인양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8,029
  • 2022.06.28 19: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완도=뉴스1) 정다움 기자 = 실종된 조유나양(10) 일가족을 수색 중인 경찰이 28일 오후 3시20분쯤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인근 방파제 앞 바다에서 2018년식 아우디 차량 구조물을 발견, 조사하고 있다. (광주경찰청 제공) 022.6.28/뉴스1
(완도=뉴스1) 정다움 기자 = 실종된 조유나양(10) 일가족을 수색 중인 경찰이 28일 오후 3시20분쯤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인근 방파제 앞 바다에서 2018년식 아우디 차량 구조물을 발견, 조사하고 있다. (광주경찰청 제공) 022.6.28/뉴스1
전남 완도에서 실종된 초등학생 조유나양(10) 일가족이 탔던 차량이 송곡항 앞바다에서 발견됐다. 뒤집힌 채 펄에서 발견된 조양 가족 차량은 차량 문이 모두 잠겨있었다.

28일 뉴스1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5시 12분쯤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방파제 전방 80m 가두리양식장 수심 10m 바닥 펄에 묻혀 있는 아우디 차량을 발견했다.

이날 오후 5시55분쯤 경찰이 해당 차량 번호판을 확인한 결과 조양 가족이 탔던 차량과 같은 번호판이었다.
"문 모두 잠긴 채 뒤집혀 펄에"…'완도 실종 가족' 車 29일 오전 인양
해경이 수중 탐지 장비로 해당 차량을 발견했고 잠수사가 육안으로 확인했다. 차량은 뒤집힌 상태로 앞부분이 펄에 박혔고 트렁크는 열린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트렁크 내부엔 여행용 옷가방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차량 문이 모두 잠긴데다 창문 선팅이 매우 짙어 차량 내부에 조양 일가족이 있는지 여부는 확인하지 못했다. 경찰은 조양 가족이 내부에 있을 가능성을 염두해 차량에 그물망을 덮어 둔 상태다.

송곡항 일대는 조양 아버지의 휴대전화 신호가 마지막으로 기지국에 잡힌 곳과 같다. 송곡마을 버스정류장 CCTV에 조양 가족의 차량이 지난달 30일 오후 11시06분쯤 이곳을 통과한 모습이 포착됐다.

경찰은 잠수부를 동원해 수색한 결과 이날 오후 3시20분쯤 방파제 전방 20~30m 지점에서 아우디 그릴(라디에이터 덮개) 일부로 보이는 부속품을 인양했다.

경찰은 조양 가족의 차량이 방파제에서 추락하면서 그릴이 떨어졌고, 차량이 서서히 침몰했을 것으로 보고 일대를 집중수색해 2시간여 만에 차체를 발견했다.

광주의 한 초등학교 5학년 학생 조양과 그의 부모 조모씨(36)·이모씨(35)는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제주도 한 달 살기 체험을 하겠다며 학교에 교외 체험학습 기간을 신청했다. 기간이 지나도 조양이 학교에 나오지 않자 학교 측은 지난 22일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경찰은 해경과 논의해 오는 29일 오전 10시에 차량을 인양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빚 폭탄 떨어진다…이러다 망한다" 벌벌 떠는 바이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