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고딩엄빠' 조민영 "17세 임신→시모와 한집살림…고부갈등 有"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8 20: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MBN 예능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사진=MBN 예능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
'고딩엄빠' 조민영이 17세에 임신 후 시어머니와 깊은 갈등을 겪은 과거 일화를 고백한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MBN 예능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 4회에서는 두 아들을 키우고 있는 조민영, 추윤철 부부가 출연한다.

공개된 예고에 따르면 남편 추윤철이 식사 중 "예전에 어머니와 아내(조민영)가 이 집에서 많이 싸웠다"고 운을 뗀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본 이인철 변호사는 "평온해 보이는 가정인데, 보이지 않았던 무언가가 있었나 보다"라고 말하며 과거 사연을 궁금해했다. MC 박미선과 하하, 인교진 등도 부부의 이야기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추윤철은 개인 인터뷰에서 "(과거 고부 갈등으로 인해) 항상 난감한 상황에 놓였다"며 아내와 어머니의 사이가 좋지 않아 힘들었던 예전 모습을 회상했다.

고딩엄빠 제작진은 "지금은 더없이 행복한 조민영, 추윤철 가족도 과거 피할 수 없는 고부 갈등이 있었다"며 "17세에 임신한 며느리와 40대 시어머니가 어떻게 화해하고 문제를 극복했는지 등은 방송으로 공개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전은 '5만전자' 됐는데…'태·조·이·방·원' 뜨자 신고가 줄줄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