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버핏, 옥시덴탈 또 매수…4개월도 안돼 1.3조원 벌었다

머니투데이
  • 권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9 10: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워런 버핏
워런 버핏
주식 투자의 현인이라 불리는 워런 버핏이 에너지회사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주식을 또 매수했다.

버핏이 이끄는 투자회사 버크셔 해서웨이는 지난 23일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주식 79만4389주를 4400만달러에 추가 매입했다고 28일(현지시간) 공시했다.

한 주당 평균 매입단가는 55.39달러이다. 옥시덴탈 페트롤리엄은 이날 에너지주가 강세를 보인 가운데 버핏의 추가 매수 소식에 2.4% 오른 58.90달러로 마감했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지난 17~22일 사이에도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주식 960만주 가량을 5억2900만달러에 추가 매수했다고 지난 22일 공시했다.

옥시덴탈 페트롤리엄은 이달 들어 유가가 하락하며 주가가 17% 이상 급락했는데 버핏은 이 같은 주가 약세를 추가 매수의 기회로 이용한 것이다.

옥세덴탈 페트롤리엄은 이달 주가 하락에도 올들어 상승률이 110%가 넘는다.

버핏, 옥시덴탈 또 매수…4개월도 안돼 1.3조원 벌었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이제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주식을 1억5350만주, 28일 종가 기준 90억4000만달러어치 보유하게 됐다.

지분율은 지난 22일 16.3%에서 이제 16.4%로 올라갔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옥시덴탈 페트롤리엄의 2대 주주인 뱅가드그룹(11%)보다 훨씬 높은 지분율을 확보한 최대주주이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옥시덴탈 페트롤리엄에 대해 주식 옵션도 8390만주 보유하고 있으며 이 옵션이 모두 행사되면 지분율은 25%로 올라가게 된다.

한편, 투자 전문 매체인 배런스는 지난 3월 이후 공시들을 분석해보면 버크셔 해서웨이는 전체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보유 지분의 80% 가량을 주당 평균 53달러에 매입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전체 보유 지분의 평균 매입단가는 주당 52달러로 추산된다. 버크셔 해서웨이의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투자 수익률은 13.3%이다.

이를 토대로 계산하면 버크셔 해서웨이는 지난 3월 초 보유 지분을 처음 공시한 이후 4개월도 안돼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투자로 10억달러(1조2913억원) 가량의 평가차익을 올린 셈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금융당국, 한국서 영업하는 미등록 외국 코인거래소 조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