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민은행, 美 뉴욕 JFK공항 재개발 PF 공동주선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9 14: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KB국민은행 신관
서울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KB국민은행 신관
KB국민은행은 미국 뉴욕 존 F.케네디 국제공항 재개발 사업 'JFK 뉴 터미널 원 프로젝트 파이낸싱(PF)'에 공동 주선기관으로 참여한다고 29일 밝혔다.

국민은행은 MUFG, SMBC, ING은행 등과 함께 주선기관에 이름을 올렸다. 총 신디케이션(개별 은행이 주간사은행 주재로 차관단 구성) 금액 66억달러를 모집했는데 그 중 3억달러(한화 약 3880억원) 규모의 투자확약서를 제출했다.

국민은행은 지난해 칼라일그룹과 전략적 투자협약을 체결한 뒤 담당 부서간 협업을 통해 이번 PF 공동 주선에 나서게 됐다. 칼라일 컨소시엄은 2018년 JFK 국제공항 내 1·2 터미널 통합·확장 개발사업의 사업시행자로 선정된 바 있다.

JFK국제공항은 미국 최대 규모의 공항 중 하나로 꼽히지만 시설이 노후되고 터미널이 부족해 재개발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우상현 KB국민은행 CIB고객그룹대표는 "칼라일과 전략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해외에서 새로운 투자 기회 발굴했다"며 "글로벌 부문의 성장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터·우영우' 1위 난리더니…홍콩인들 "격리돼도 한국행"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