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경기도극단 낭독공연 '캐나다 희곡의 발견' 선보여

머니투데이
  • 경기=임홍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29 14: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캐나다 희곡의 발견 공연 포스터. /사진=경기아트센터
캐나다 희곡의 발견 공연 포스터. /사진=경기아트센터
경기도극단은 내달 7일부터 9일까지 사흘간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캐나다 희곡의 발견' 낭독공연을 선보인다고 29일 밝혔다.

로베르 르빠쥬(Robert Lepage)의 '오타강의 일곱지류', 미셸 트랑블레(Michel Tremblay)의 '매달린 집', 와즈디 무아와르(Wajdi Mouawad)의 '연안지대'가 김정(경기도극단 상임연출), 김풍연, 이준우의 연출 속에 무대에 오른다.

'오타강의 일곱지류'는 히로시마라는 상징적 도시를 중심으로 20세기 참혹한 역사를 동양과 서양, 남자와 여자, 삶과 죽음으로 병치시키며 혼란에서 치유로 가는 생명력을 표현한다. 제58회 백상예술대상 연극부문 백상연극상을 수상한 김풍년 연출이 극단 단원들과 함께 색다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매달린 집'은 제42회 서울연극제 우수상을 수상한 이준우 연출이 근친상간의 폐쇄된 가족, 동성애 커플이 이룬 가족, 외부인이 함께하는 가족 등을 다룬다. 혈연관계보다 사랑을 통해 더욱 유대가 끈끈해질 수 있음을 이야기하며, 열린 가족의 개념에 대해 고찰한다.

'연안지대'는 작가인 와즈디 무아와르(Wajdi Mouawad)가 전쟁을 겪으며 부모를 잃은 전쟁 피해자들이 어떤 고통을 안고 살아가는지 보여준다. 김정 연출이 전쟁을 겪은 피해자들을 통해 전쟁의 참상을 보여주고 회복을 위해 나아가는 여정을 다룬다.

이번 낭독공연은 주한 캐나다 대사관의 후원으로 캐나다의 이민자, 여성, 성소수자, 장애인 등 캐나다 사회의 이야기를 반영하고 있는 희곡 작품을 추천 받아 경기도극단이 처음으로 국내에 소개하는 무대다.

이에 앞서 경기도극단은 30일 오후 3시 주한캐나다대사관에 관계자를 초청해 3편의 희곡을 20분씩 선보이는 낭독공연 쇼케이스를 연다.

경기도극단 관계자는 "내년에 한국-캐나다 수교 60주년을 앞두고 캐나다 대표 작가의 작품을 경기도극단이 소개해 다채로운 연극 장르의 관심과 접근성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0세 月70만원·1세 月35만원 '부모급여' 생긴다…소급 적용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