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도난 차량 180㎞ '광란의 질주'…용감한 시민들이 막았다[영상]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40
  • 2022.07.01 10: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경찰청 페이스북
/사진=경찰청 페이스북
시속 180㎞가 넘는 속도로 도주하던 절도 차량이 경찰의 신속한 대응과 시민의 협조로 붙잡혔다.

지난달 29일 대한민국 경찰청 페이스북에는 경찰이 차량 절도범을 검거하는 영상이 올라왔다.

어느 주말 오전 경찰은 수배차량검색시스템(wass)에서 절도 차량이 해남경찰서 관할 지역으로 진입했다는 알림을 받았다.
/영상=경찰청 페이스북
/영상=경찰청 페이스북
/영상=경찰청 페이스북
/영상=경찰청 페이스북
알림을 받고 대기 중이던 읍내지구대 순찰차는 절도 차량을 발견하고 확성기로 정차를 요구했다.

하지만 차량 절도범은 정차 요구를 무시하고 빠른 속도로 멀어졌다. 순찰차도 186㎞/h까지 속도를 올리며 쫓아갔지만 절도차량은 더 멀어져 갔다.

같은 시각 무전으로 상황을 듣고 있던 문내파출소 순찰 경찰들이 절도 차량의 진행 차로를 차단하기로 결정했고, 운행 중인 차량들의 협조를 받아 절도범이 달리던 도로 앞부분을 차단했다.

이에 30㎞ 넘는 거리를 도주하던 차량은 결국 길을 막고 있던 앞차들로 인해 속도를 줄일 수밖에 없었고, 대기 중이던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특수절도와 무면허 운전 혐의 등으로 절도범들을 구속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금융당국, 한국서 영업하는 미등록 외국 코인거래소 조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