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종민 "신지 전 애인 너무 별로였다…돈 많이 꿔 가더라"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8,708
  • 2022.07.04 07: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사진=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그룹 '코요태' 김종민이 신지의 과거 남자친구를 회상하며 발끈했다.

지난 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민, 신지, 딘딘, 조현영이 함께 낚시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들은 낚시를 하던 중 식사를 하기 위해 함께 모여 김밥을 먹었다. 이 자리에서 딘딘은 "종민이 형이 (남자를) 소개해 준 적이 있느냐"고 신지에게 물었다.

신지가 그런 적이 없다고 답하자, 김종민은 옆에서 "난 항상 남자한테 미안해서 (신지를) 소개 못 해준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사진=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두 사람은 서로의 연애사를 폭로하기도 했다. 먼저 신지는 "종민 오빠는 여자친구를 한 번도 보여준 적이 없는데 나한테 다 걸렸다"며 "매번 아닌 척하고 (여자친구한테) 전화를 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김종민은 "나만 그런 거 같지?"라며 "신지가 옆에서 통화를 하는데 아기인 줄 알았다. (남자친구한테 애교 부리며) 존댓말을 하더라"고 밝혔다.

이어 친구의 애인이 나보다 별로라고 생각한 적이 있냐는 질문에 김종민은 "그렇다"고 답했다. 김종민은 "(신지의 전 애인 중 한 명이) 그냥 별로가 아니라 너무 별로였다"며 "네(신지)가 그 사람한테 돈을 얼마나 많이 꿔줬냐"고 울분을 토했다.

한편 1998년 데뷔한 코요태는 일부 멤버 교체는 있었지만, 그룹 해체 없이 현재까지 활동 중인 국내 최장수 혼성그룹이다. 멤버는 김종민과 신지, 빽가로 구성돼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보조금 1000만원 못 줘"… 선물만 받고 현대차 쏙 뺀 바이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