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겨운, 이혼 경험 고백…"내가 제대로 살기 위해 헤어져야"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8,959
  • 2022.07.04 07: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MBN·ENA 예능 '돌싱글즈3'
/사진=MBN·ENA 예능 '돌싱글즈3'
배우 정겨운이 자신의 이혼 경험을 고백하며 '돌싱글즈3' 출연자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지난 3일 오후 방송된 MBN·ENA 예능 '돌싱글즈3' 2회에서는 8명의 돌싱 남녀 출연자들이 각자의 이혼 사유를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스튜디오에서 돌싱 남녀들의 이혼 사유 고백을 지켜본 MC 정겨운은 "저도 이혼은 절대 안 된다고 생각했다"며 "그러나 결국 내가 제대로 살려면 헤어지는 게 맞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어긋난 길을) 다시 바로잡으려면 이혼해야 한다"며 "출연자들은 되게 용기 있는 사람들이다. 더 나은 삶을 찾으려고 방송에 나온 것이지 않느냐"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출연자들에게) 용기를 주고 싶다"며 "돌싱글즈3에 나오기로 한 것에 대해 너무 칭찬해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겨운은 2014년 1세 연상의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했지만, 2016년 성격 차이를 이유로 이혼했다. 이후 2017년 10세 연하의 현재 아내와 재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하이닉스 수요예측 실패?…반도체 재고 30% 급증의 내막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