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크롬의 '배터리 도둑질' 줄이는 법..."빠르게 집중적으로 조이기"

머니투데이
  • 배한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07 08: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IT썰

구글 크롬 시작 화면. /사진=구글
구글 크롬 시작 화면. /사진=구글
인터넷 브라우저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구글의 '크롬'이 배터리 수명을 절약해주는 새 기능을 추가했다.

7일 9to5구글 등 외신에 따르면 구글 크롬은 최신 업데이트에서 브라우저의 배터리 절약 가능 소스를 보여주는 "빠르게 집중적으로 조이기(Quick Intensive Throttling)" 기능을 도입했다. 구글은 해당 기능으로 'CPU 타임'(접속 시간)이 10%가량 개선됐다고 설명한다.

스탯카운터에 따르면 지난 6월 기준 구글 크롬은 전 세계 브라우저 시장의 65.87% 차지하고 있다. 2위인 사파리(18.61%), 3위인 MS 엣지(4.13%)가 따라갈 수 없을 정도로 압도적인 점유율을 자랑한다. 빠른 속도와 다양한 확장 프로그램 등이 장점으로 꼽힌다.

그러나 크롬은 배터리와 메모리 소모가 많기로 악명 높은 브라우저다. 구글도 이 점을 인식해 지속적으로 배터리 절약 기술을 개발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구글은 'Quick Intensive Throttling' 기능으로 브라우저의 백그라운드 페이지가 과도하게 배터리를 소모하는 것을 방지한다. 이 기능을 사용하면 백그라운드 페이지가 10초 후 자바 스크립트 요소를 불러오는(로드) 것을 막아 불필요한 CPU 소모가 일어나지 않게 하는 방식이다. 업데이트 전에는 백그라운드 페이지의 자바 스크립트 로드를 조절하는 데 5분이 걸렸다.

해당 업데이트는 현재 Dev 채널(개발자 채널)에만 표시되며, 모든 사용자 채널로 확장하는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크롬의 '배터리 도둑질' 줄이는 법..."빠르게 집중적으로 조이기"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성장주' 기지개 펴자 '이 종목' 한달간 20% 뛰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