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2분기 영업익 54.5% 증가 전망에…한 주간 주가 19% 상승한 기업은?

머니투데이
  • 홍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17 15: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주간 베스트리포트

2분기 영업익 54.5% 증가 전망에…한 주간 주가 19% 상승한 기업은?
머니투데이 증권부가 선정한 7월 셋째 주 베스트리포트는 3건입니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이 제이브이엠에 대해 작성한 '조제 자동화를 선도한다' △권명준 유안타증권 연구원이 제이시스메디칼에 대해 작성한 '신제품과 재계약의 콤비네이션' △이재일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이 현대위아에 대해 작성한 '2Q22Preview: 러시아 시장의 부진을 딛고' 리포트입니다.


신규 수요 증가하는 영업 환경…가격인상 효과 2분기부터 반영된다


2분기 영업익 54.5% 증가 전망에…한 주간 주가 19% 상승한 기업은?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의 '조제 자동화를 선도한다' 리포트는 코로나19(COVID-19) 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원격 의료에 따른 비대면 의약품 처방조제 수요가 증가하며 제이브이엠의 영업환경에 우호적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또 2분기에는 가격 인상 효과로 인한 국내 및 해외부문 매출증가가 수익성 개선을 이끌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리포트가 나온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제이브이엠의 주가는 5거래일 연속 상승해 19.12% 가량(지난 8일 종가 대비) 올랐습니다. 지난 15일 제이브이엠 (19,150원 ▲750 +4.08%)의 주가는 2만250원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다음은 리포트를 요약한 내용입니다(원문보기)
☞'원문보기'는 네이버·다음 등 포털사이트가 아닌 머니투데이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합니다.

북미에서는 약국근무인력 부족 현상에 따라 리테일약국 및 LTC(Long term care)시장에서 의약품 자동조제 장비 도입이 가속화하고 있다. 또한 의약품 포장 방식이 병(바이알)에서 파우치로 바뀌는 추세 덕에 조제공장형 약국에서 동사 제품 도입이 확대하는 등 신규 수요처가 증가하고 있다.

올해 2분기 IFRS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한 328억원, 영업이익은 54.5% 늘어난 51억원으로 실적 턴어라운드가 가시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장비부문의 경우 지난해 10월부터 원재료 가격 인상분을 반영하여 10% 가격인상이 단행됨에 따라 이와 같은 가격인상 효과가 올해 2분기에 반영될 수 있을 것이다.


해외에서 인정받는 제품 경쟁력…신제품 효과까지


2분기 영업익 54.5% 증가 전망에…한 주간 주가 19% 상승한 기업은?
권명준 유안타증권 연구원의 '신제품과 재계약의 콤비네이션' 리포트는 미용 의료기기 시장은 '젊음'에 대한 열망이 사라지지 않는 한 이어질 것이라며 목표주가 8540원으로 커버리지를 개시했습니다. 또 제이시스메디칼이 지난 6월 말에 HIFU(초음파) 기기인 리니어Z 제품의 품목허가를 취득했는데, 시술자에게는 편의성 상향과 시간 절감 효과가 기대되고 고객입장에서는 통증이 완화돼 하반기부터 일본 판매 본격화에 따른 매출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리포트가 나온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제이시스메디칼 (6,450원 ▼70 -1.07%)의 주가는 3거래일 연속 상승해 380원(5.43%) 올랐습니다. 지난 15일 종가는 7380원입니다.


다음은 리포트를 요약한 내용입니다(원문보기)
☞'원문보기'는 네이버·다음 등 포털사이트가 아닌 머니투데이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합니다.

제이시스메디칼은 글로벌 미용의료기기 기업인 Cynosure사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2가지 의미가 있다. 첫째, 2019년 계약기간은 3년이었는데, 계약기간 종료전에 재계약이 체결됐다. Cynosure사의 요청에 의한 것으로 파악되며 동사의 제품 경쟁력에 대한 인정으로 판단된다. 둘째, 계약규모가 확대됐다. 2019년의 계약은 최소 350대 규모였으나, 2022년에는 550대로 57% 상향됐다. 북미, 유럽뿐만 아니라 중남미, 호주 등으로 진출 국가 확대가 기대된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8540원으로 커버리지를 개시한다. 컨센서스 기준 경쟁사들의 평균 PER(주가수익비율) 20배를 적용했다. 올해 예상 실적은 매출액 1146억원, 영업이익 395억원으로 각각 전년 대비 41.0%, 67.3%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


현대차 그룹 EV설비 투자 본격화…스마트팩토리 솔루션·공장자동화 실적 개선 가시화


2분기 영업익 54.5% 증가 전망에…한 주간 주가 19% 상승한 기업은?
이재일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의 '2Q22Preview: 러시아 시장의 부진을 딛고' 리포트는 러시아 공장 가동 중단으로 인한 손실 반영에도 불구하고 현대·기아의 글로벌 생산량 증가, 사륜구동·등속 조인트 물량 호조로 부정적 영향이 크지 않았다고 분석했습니다. 리포트가 나온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현대위아 (62,700원 ▲2,600 +4.33%)의 주가는 8.10% 올라 15일 종가 5만8700원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다음은 리포트를 요약한 내용입니다(원문보기)
☞'원문보기'는 네이버·다음 등 포털사이트가 아닌 머니투데이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합니다.

현대위아의 2분기 실적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2조원, 영업이익은 1.2% 감소한 450억원, 지배순이익은 40.6% 늘어난 530억원을 기록해 시장 기대치에 부합할 전망이다. 원자재 가격 상승 부담은 판가에 전가돼 수익성에 영향이 미미했고, 기계부문은 소폭 영업적자를 기록할 전망이나 전년 대비 적자폭은 대폭 축소됐다.

현대차 그룹의 EV(전기차) 설비 투자가 본격화 됨에 따라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 및 FA(Factory Automation·공장자동화) 부문의 실적 개선이 가시화 되고 있다. 전기차용 열관리 시스템은 2023년 공급이 시작될 전망으로 전기차 부문의 매출 비중도 점차 증가할 것이다. 중장기 관점에서의 매수 접근이 유효한 시점으로 판단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TSMC 따돌릴 승부수 던졌다…"2027년 1.4나노 양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