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중국·일본 다 잡는다' 벤투호, 日 입성 첫날부터 훈련 시작

스타뉴스
  • 김명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17 20:18
  • 글자크기조절
17일 일본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동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지켜보고 있는 파울루 벤투 감독. /사진=대한축구협회
17일 일본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동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지켜보고 있는 파울루 벤투 감독. /사진=대한축구협회
대한민국 남자 축구국가대표팀이 결전지 일본에 입성했다. 도착 첫날부터 가벼운 훈련을 통해 대회 4연패를 향한 시동을 걸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남자 대표팀은 17일 일본 아이치현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대회 첫 훈련을 시작했다.

유럽파 차출이 불가능한 이번 대회는 K리거 주축으로 대표팀이 꾸려졌는데, 바로 전날 K리그 22라운드 경기를 소화한 대부분의 선수들은 이날 오전 출국한 뒤 오후부터 훈련에 임하는 강행군을 이어갔다.

출국 당일 오전 위장염 증세로 소집에 불참한 김영권(울산현대)과 이상민(FC서울)의 코로나 확진에 따라 대체 발탁된 박지수(김천상무)는 추후 입국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17일 일본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동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진행 중인 선수들. /사진=대한축구협회
17일 일본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동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진행 중인 선수들. /사진=대한축구협회
벤투호는 오는 20일 오후 7시 일본 도요타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중국과 1차전을 시작으로 24일 오후 4시 홍콩, 27일 오후 7시 20분 일본과 차례로 격돌한다.

4개 팀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토너먼트 없이 풀리그 방식으로 각각 한 차례씩 격돌한 뒤 우승팀을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2015년 중국 대회와 2017년 일본 대회, 2019년 한국 대회에서 잇따라 정상에 올랐던 한국은 이번 대회를 통해 4연패이자 통산 6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동아시안컵은 2003년 처음 대회가 열린 이래 2~3년마다 열리고 있는데, 두 대회 이상 연속으로 우승을 경험한 건 한국이 유일하다.

한국은 최근 3회 연속 우승 외에도 2003년과 2008년 대회에서도 정상에 올라 중국(2회), 일본(1회)을 제치고 대회 최다 우승(5회)을 기록 중이다.

벤투 감독은 앞서 동아시안컵 명단 발표 당시 대한축구협회를 통해 "카타르 월드컵을 준비하는 과정으로 생각하고 대회에 참가할 것"이라며 "훈련하는 기간이 짧아 아쉽지만 대표팀이 추구하는 전술과 철학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17일 일본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동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진행 중인 선수들. /사진=대한축구협회
17일 일본 도요타시티스포츠파크볼게임그라운드에서 동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진행 중인 선수들. /사진=대한축구협회


EAFF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남자 대표팀 명단


- 골키퍼 : 조현우(울산현대) 김동준(제주유나이티드) 송범근(전북현대)

- 수비수 : 김영권(울산현대) 권경원(감바오사카) 김진수 김문환(이상 전북현대) 윤종규(FC서울) 김주성 박지수(이상 김천상무) 조유민(대전하나시티즌) 홍철(대구FC)

- 미드필더 : 고영준(포항스틸러스) 권창훈 이영재(이상 김천상무) 김동현(강원FC) 김진규 백승호 송민규(이상 전북현대) 강성진 나상호 황인범(이상 FC서울) 엄원상(울산현대) 이기혁(수원FC)

- 공격수 : 조영욱(FC서울) 조규성(김천상무)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IRA 기대 너무 컸나"…배터리 3사 '세 감면 규모' 분석 돌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