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종근당바이오,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 박차… 연세대와 '맞손'

머니투데이
  • 이창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20 11:21
  • 글자크기조절
이정진 종근당바이오 대표이사(왼쪽)와 최재영 연세대학교 의료원 산학협력단장이 19일 서울시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에서 마이크로바이옴 공동임상연구센터 설립 및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공동연구개발 협약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종근당바이오
이정진 종근당바이오 대표이사(왼쪽)와 최재영 연세대학교 의료원 산학협력단장이 19일 서울시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에서 마이크로바이옴 공동임상연구센터 설립 및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공동연구개발 협약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종근당바이오
종근당바이오 (23,250원 ▼250 -1.06%)가 서울시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에서 연세대학교 의료원 산학협력단과 마이크로바이옴 공동 임상 연구센터 설립 및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공동 연구 개발 협약식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종근당바이오와 연세의료원은 오는 9월 세브란스병원 내에 마이크로바이옴 공동 임상 연구센터를 개소한다. 염증성장질환, 알츠하이머 치매, 호흡기 감염질환 등 치료제 개발 수요가 높은 적응증의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연구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종근당바이오는 2017년 국내 유일의 장내미생물은행(IMB; Intestinal Microbiome Bank)을 설립하고 다수의 국책 과제를 수행하는 등 마이크로바이옴 의약품 및 건강기능 식품을 연구하고 있다.

최근에는 식후 혈중 중성지방 개선 기능을 갖는 L.plantarum Q180(인정번호: 제2021-23호)를 개별 인정형 원료로 인정받아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프로바이오틱스 안정성 및 장 부착능을 향상시키는 특허 기술을 토대로 양질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번 연세의료원과 협약으로 의료계 미충족 수요가 반영된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의 연구 개발에 속도를 높이고 관련 분야 선두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는 전략이다.

종근당바이오 관계자는 "최근 국내외에서 대사성 질환, 신경계 질환 등을 중심으로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퍼스크인클래스(First-in-class), 베스트인클래스(Best-in-class)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금리 높네" 개인들 몰려가 7400억 샀는데…'휴지조각' 위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