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입사 1년만에 '팀장' 초고속 승진…비결은 '수평조직·성과중심'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1 04: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스타트잡] 식기렌탈·세척서비스 '뽀득'…사내 동등 토론·의사결정하는 '400m릴레이' 기업문화 강점

[편집자주] 스타트업 취업을 희망하는 민지(MZ세대)를 위해 그들만의 슬기로운 기업문화를 소개합니다.
입사 1년만에 '팀장' 초고속 승진…비결은 '수평조직·성과중심'
1년차 직원의 연봉이 3~4년차 직원의 연봉을 넘어섰다. 성과 중심의 연봉제를 지향하는 뽀득에서 실제 일어난 일이다. 회의할 때는 싸운다고 오해할 정도로 치열하게 의견을 교환한다. 이러한 수평적인 기업문화로 뽀득은 빠르게 성장한다.

식기렌탈 및 세척서비스를 제공하는 '뽀득'은 박노준 대표와 태경재 이사가 2017년 8월 공동창업한 스타트업이다. 뽀득의 임직원 수는 2020년까지 50명이 채 안됐으나 지난해 12월말 138명으로 늘었고 6개월 만인 올 6월엔 269명으로 다시 2배 가까이 증가했다. 지난 7월22일 현재 304명을 기록 중이다. 올해 6월 시리즈B 투자유치로 333억원의 자금을 확보한 뽀득은 다시 대규모 인재채용에 나섰다.

하나벤처스를 통해 2019년 7월 10억원의 프리 시리즈A 투자유치에 성공한 뽀득은 2020년 12월 시리즈A 투자유치로 40억원을, 올해 6월 시리즈 B 투자유치로 333억원의 자금을 확보하면서 대규모 인재채용에 나섰다.

태경재 이사는 "직원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식기세척 생산본부에서는 거의 주간단위로 10~20명씩 채용한다"며 "임직원 수가 매주 늘다 보니 가장 신경 쓰는 것은 기업문화"라고 했다.



뽀득 '400m 릴레이' 조직문화 강점


입사 1년만에 '팀장' 초고속 승진…비결은 '수평조직·성과중심'
뽀득은 조직문화를 '400m 릴레이'로 표현한다. △빠른 속도 △평평한 운동장 △결과지향 △바통터치가 뽀득의 조직문화를 알려주는 4요소다.

태 이사는 "400m 릴레이는 높낮이 없이 평평한 운동장에서 인간이 최고의 속도를 낼 수 있는 종목"이라면서 "특히 유기적인 팀워크(바통터치)를 통해 최상의 결과를 만들어내는 것을 목표로 하는 경기인 만큼 뽀득은 이러한 특성들을 조직문화에 도입해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뽀득의 조직문화는 의사결정의 기준이 된다. 태 이사는 "고객의 반응을 보면서 신중히 계획하자는 A안과 일단 베타테스트라도 해보고 바꾸자는 B안이 충돌할 때가 있었는데 B안으로 결정됐다"면서 "빠른 속도를 지향하는 조직문화를 의사결정의 기준으로 적용했기 때문인데 이러한 의사결정은 불필요한 커뮤니케이션을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고 했다.

직원들이 가장 좋아하는 문화는 '평평한 운동장'(수평조직)이다. 회의실에서는 인턴이나 본부장이 똑같이 의견을 얘기할 수 있다. 합리적이라면 인턴의 의견으로도 상황이 바뀐다. 이는 투명한 정보공유로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태 이사는 "뽀득은 바통터치 문화가 자리잡아 좀 지나치다 싶을 정도로 사내 정보들이 모두 오픈돼 있다"며 "이렇게 수평적인 토론문화로 최고의 성과를 낸다"고 말했다.

입사 1년만에 '팀장' 초고속 승진…비결은 '수평조직·성과중심'


"야근 필요없다" 성과 좋으면 1년차도 팀장 발탁


뽀득은 과정보다 결과를 중시한다. '매일 야근하며 열심히 했다'는 말은 통용되지 않는다. 뽀득의 연봉협상은 IAR(Individual Annual Report)제도에 따른다. 한 해 성과를 스스로 평가하고 증명해 연봉을 협상하는 방식이다. 실제 영업팀 1년차 직원은 탁월한 매출실적을 내면서 3~4년차보다 높은 연봉과 팀장 자리를 꿰찼다. 경력직의 경우 전직장 연봉의 10% 이상 더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뽀득은 기본연차와 보건휴가 외에 '3·6·9 리프레시휴가'를 제공한다. 근속연수가 3년, 6년, 9년이 될 때 3일, 6일, 9일의 휴가를 제공한다. '병원 외출'을 공식화한 것도 눈에 띈다. 병원에 가야 할 때 하루 2시간은 눈치 보지 않고 쓸 수 있다.

이밖에 업무 효율을 높이기 위해 시차출퇴근제(유연근무제)를 적용하며, 직원들의 교류를 위해 분기별 팀 회식비와 다른 부서 동료들과 점심을 즐기는 '랜덤 런치', 매니저와 팀원의 면담을 위한 '커피챗' 등의 비용을 지원한다. 업무교육비, 도서비 등도 지원한다.

입사 1년만에 '팀장' 초고속 승진…비결은 '수평조직·성과중심'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K백신, 물백신 논란 중국산 접종국 '부스터샷' 노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