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솔닥, 정신병원 입원환자 대상 '디지털 왕진' 서비스 실시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25 09: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입원환자들에게 원격 진료 제공
만성질환에 대한 보다 정기적이고 세심한 진료 가능해져
포스코기술투자로부터 시리즈 A 투자금 유치

솔닥, 정신병원 입원환자 대상 '디지털 왕진' 서비스 실시
비대면 진료 플랫폼 솔닥이 정신병원 입원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디지털 왕진'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5일 밝혔다. 입원환자들에게 솔닥과 협업하는 가정의학과, 내과 분야 의료진의 원격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솔닥에 따르면 디지털 왕진 서비스는 수원 소재 정신과 병원 입원환자들을 대상으로 실시중이며, 주식회사 왕진 간의 협업을 통해 서비스가 이뤄졌다.

거동이 불편하고 환자 개개인에 대한 면밀한 관리가 필요한 정신병원 입원환자들은 그동안 외부 병원을 방문해 진료를 받는 데 적지 않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매일 환자들을 밴과 버스에 나눠 태운 뒤 외부 병원으로 인솔하는 건 병원 입장에서도 쉽지 않은 일이며 특히 코로나 19 사태가 발생한 뒤부터는 전염병 감염에 대한 우려 때문에 외부 진료에 제약이 많아졌다.

디지털 왕진 서비스는 주식회사 왕진이 비대면 진료 수요가 있는 병원과 제휴를 맺은 뒤 솔닥이 개발한 클라우드 기반 원격의료 솔루션을 활용해 진료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이뤄지고 있다.

솔닥은 관련 분야 기술 개발과 병원과 병원 간의 원격진료 협진 모델 확장 등을 통해 의료 취약계층의 의료 접근성을 높이는 데 집중해나갈 계획이다.

원격진료업계에서는 디지털 왕진 서비스를 통해 입원환자들의 진료 여건이 한 단계 더 나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기적인 진료와 처방약 복용이 필요한 만성질환에 대한 원격진료를 통해 보다 주기적이고 세심한 진료·처방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이호익 솔닥 대표는 "가정의학과, 내과 전문의가 원격진료를 제공함으로써 입원환자와 병원 모두 이전보다 큰 편리함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며 "원격진료의 장점을 잘 발휘할 수 있는 의료기관 간 협진 사례를 계속해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솔닥은 이달초 포스코기술투자가 운용하는 포스코 사회투자펀드로부터 시리즈 A 투자금을 유치했다. 포스코 사회투자펀드는 사회문제 해결을 주요 사업 목적으로 삼는 기업에 투자하기 위해 조성된 펀드다. 솔닥은 이 펀드의 첫 번째 투자 기업이다.

이 대표는 "신규 유치한 투자금을 바탕으로 헬스케어 분야 인공지능, 데이터 기술 개발에 주력할 계획"이라며 "의료취약계층에 대한 원격진료의 역할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일단 해보세요"…3년 만에 5000만원→15억원 만든 비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