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단독]지방은행도 터졌다…부산은행 직원, 14억 횡령

머니투데이
  • 김상준 기자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29 15: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부산 남구 소재 부산은행 본점
부산 남구 소재 부산은행 본점
우리은행에 이어 BNK부산은행에서도 거액 횡령 사건이 발생했다. 한 지점 직원이 고객 자금 약 14억원을 횡령한 것으로 파악됐다.

29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최근 부산은행으로부터 횡령 사건이 발생했다는 보고를 받았다. 지점에서 발생한 횡령으로, 규모는 14억원 수준인 것으로 확인됐다.

부산은행은 현재 해당 횡령 건에 대한 내부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구체적인 횡령 수법을 파악하고 있고, 징계 여부와 수준도 함께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금융당국 관계자는 "부산은행이 약 14억원 규모의 횡령 사고 보고를 받았다"며 "정확한 경위를 확인 중에 있다"고 말했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내부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LG생건 철수·엔프라니 제재…軍 '교란 품목' 조사 결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