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액션스퀘어 "'오버턴'·'메탈릭 차일드' 개발한 스타 개발자 한대훈 합류"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5 09: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액션스퀘어 "'오버턴'·'메탈릭 차일드' 개발한 스타 개발자 한대훈 합류"
액션스퀘어 (3,890원 ▲90 +2.37%)는 '오버턴', '메탈릭 차일드'로 큰 관심을 받았던 스타 개발자 한대훈 대표가 이끄는 스튜디오 HG가 합류했다고 5일 밝혔다.

한대훈 개발자는 넥슨 데브캣 스튜디오의 마비노기 개발팀을 거쳐 스매싱 더 배틀(PC), 오버턴(VR), 메탈릭 차일드(PC/Switch)를 연달아 성공시킨 스타 개발자다.

스튜디오 HG는 한대훈 개발자가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했던 경험을 살려 만든 1인 개발사다. 스매싱 더 배틀을 시작으로 스팀 VR 탑 셀러를 차지했던 오버턴, 최근에 발매한 메탈릭 차일드가 큰 성공을 거두며 2021 대한민국 게임 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대훈 스튜디오 HG 책임프로듀서는 "액션게임의 명가 액션스퀘어에 합류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더욱 완성도 높은 게임을 만들기 위해 팀-업 프로젝트를 고민하던 차에 액션스퀘어에서 좋은 제안을 받아 합류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회사의 비전과 스튜디오 HG의 방향성이 일치하고 우수한 개발자들과 같이 협업할 수 있는 점이 결정하게 된 계기"라며 "서비스 중인 메탈릭 차일드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하며 차기작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액션스퀘어는 스튜디오 HG의 합류로 향후 라인업 전략에 더욱 탄력을 받을 예정이다. 회사의 노하우와 스튜디오 HG의 역량이 합쳐져 게임 개발에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김연준 액션스퀘어 대표는 "잠재력 있는 개발 역량을 보유한 스튜디오 HG와 함께 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개발 명가라는 타이틀에 맞게 다양한 기업들과 신작 개발 및 서비스로 재밌는 게임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