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정재 "'헌트' 연출 맡은 이유?…감독 못 찾고, 거절 당해"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7 20: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SBS 캡처 (C) 뉴스1
SBS 캡처 (C) 뉴스1
이정재가 영화감독에 도전한 배경을 밝혔다. 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는 배우 이정재 정우성이 등장했다.

이정재는 '헌트'의 감독을 맡아 연출에 도전했다. 그는 "'헌트' 시나리오 초고를 만나서 그 판권을 구입을 해서 시나리오 각본을 썼다"라며 "그때 제작사에서 연출도 해보는 게 어떻겠냐고 해서 용기를 냈다"고 말했다.

그는 "감독의 연기가 별로면 현장에서 지적이 나오냐"는 출연진 질문에 "(스태프들의) 얼굴에 벌써 티가 난다"라며 "굉장히 부담스러운데 어쩔 수 없는 숙명인 거고, 익숙해지고 스태프들도 더 티나게 표정으로 보여주더라"고 답했다.

이어 감독을 맡게 된 것에 대해 "감독님을 찾다가 못 찾은 것"이라며 "거절을 당하고 같이 시나리오를 써보다가 도저히 못 풀겠다고도 하시고 그런 반복의 연속이 사람의 마음을 굉장히 찢어놓더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최악땐 1920선…"관망 vs 태종이방원 대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