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괴물' 홀란드의 반전 매력, 인터뷰 중 비속어 사용으로 혼나.."오, 욕하면 안 되죠?"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8 11: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괴물' 홀란드의 반전 매력, 인터뷰 중 비속어 사용으로 혼나.."오, 욕하면 안 되죠?"

[OSEN=이인환 기자] "아우, 해트트릭 못 넣었을 때 기분 X 같았죠".


맨체스터 시티는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2022-2023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서 홀란드의 멀티골이 터져 홈팀 웨스트햄을 2-0으로 격파했다. 개막전서 승점 3점을 챙긴 맨시티는 리그 2연패에 시동을 걸었다.


괴물 홀란드의 충격적인 프리미어리그 데뷔전이었다. 


홀란드의 프리미어리그 첫 골에 단 36분이면 충분했다. 뒷공간을 침투한 홀란드는 골키퍼 아레올라에게 페널티킥을 얻었다. 홀란드가 직접 키커로 나서 첫 골을 뽑았다.


홀란드는 클래스가 달랐다. 후반 19분 홀란드는 한 번에 뒷공간을 침투한 뒤 데 브라위너의 날카로운 스루패스를 받아 그대로 왼발슈팅을 날렸다. 낮게 깔린 슈팅이 부드럽게 골망을 흔들었다. 홀란드의 대활약으로 맨시티가 2-0으로 완벽한 승기를 잡았다.


홀란드는 후반 25분에도 완벽한 헤더로 세 번째 골을 노렸다. 슈팅이 골대를 넘었지만 매우 위협적인 장면이었다. 왼발, 오른발, 머리를 가리지 않고 전천후로 득점을 노린 그는 아쉽게 해트트릭은 놓쳤다.


경기 후 영국 '스카이 스포츠'와 방송 인터뷰에 나선 홀란드는 아쉽게 놓친 해트트릭에 대해 말했다. 아직 어린 나이인 그는 공식 인터뷰지만 비속어 섞인 반응을 보였다.


홀란드는 인터뷰어가 해트트릭을 놓쳤을 때 기분을 묻자 "아쉽다. 할 수 있었는데 기회를 마무리하지 못했다"리면서 "솔직히 당시에 기분은 진짜 X(Shit) 같았다'라고 답했다.


당황한 인터뷰어가 홀란드에게 방송 인터뷰라는 사실을 인지시키면서 "말 조심해야 된다. 그 단어(Shit)는 여기서 말하면 안 되는 것이다"라고 충고했다.


자신의 실수를 깨달은 홀란드는 얼굴이 빨개지면서 "미안하다"라고 말한 다음 무의식적으로 "아우, XX"이라고 말하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데뷔전부터 맹활약함과 동시에 인터뷰에서 독특한 캐릭터성을 뽐낸 홀란드. 과연 그가 PL서 어떠한 전설을 써내려 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mcadoo@osen.co.kr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코스닥 연중 최저..하이닉스·카카오는 13거래일 만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