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스쿨존서 차에 킥보드 던진 어린이…놀란 차주 "우리 과실 있냐"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8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채널 한문철TV 영상 갈무리
/사진=유튜브채널 한문철TV 영상 갈무리
스쿨존(어린이보호구역)에서 공용전동킥보드를 타고 가던 어린이가 지나가는 차량 쪽을 향해 전동킥보드를 던지는 듯한 모습에 놀란 차주의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7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 TV에는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와이프에게 킥보드를 던진 어린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차량 운전자의 남편이라고 밝힌 제보자 A씨가 공개한 블랙박스 영상을 보면 A씨의 아내는 최근 전남 목포의 한 어린이보호구역을 주행하던 중 역주행하며 내려오던 아이가 놓친 킥보드에 부딪혔다.

/영상=유튜브채널 한문철TV
/영상=유튜브채널 한문철TV
A씨는 "교차로 신호 대기 중 초등학교 저학년으로 보이는 남학생이 공용전동킥보드를 타고 가고 있는 것을 인지했고, 신호가 변경돼 천천히 주행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그 학생이 역주행을 하더니 와이프 차 쪽으로 킥보드를 던졌다"며 "백미러로 뒤를 확인하니 다행히 그 학생은 넘어지지도 않았고 킥보드를 다시 탔다"고 했다.

A씨는 "차와 접촉이 없었다고 생각했지만 어린이보호구역에 아이와 연관된 일이라 혹시 몰라 바로 경찰에 신고하고 유턴해서 현장에 와서 대기했다"며 "사건접수는 했고 CCTV(폐쇄회로화면)를 받아 놨지만 지금도 심장이 떨린다"고 했다.

그는 "사고 접수 후에 나중에 확인해 보니 오른쪽 뒷바퀴 휠이 긁혀 있었다"며 "혹시 제게 과실이 있을 수도 있냐"고 물었다.

한문철 변호사는 "잘못 0.001%도 없으니 걱정하지 말라"고 조언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설마 고의로 그런 건 아니겠지", "맞은편에서 오는 자전거 피하려다가 던진 것 아니냐",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아서 다행"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른바 '민식이법'으로 불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에 따르면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어린이를 상해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1년 이상 1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청약 부적격' 3천명 날벼락…청약홈 개편해도 당첨 취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