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태업남' 호날두, 맨유 공식 SNS 올라온 영상서 야유 받는 장면 포착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8 12: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태업남' 호날두, 맨유 공식 SNS 올라온 영상서 야유 받는 장면 포착


[OSEN=이인환 기자] 팬들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태업에 뿔났다.


영국 '스포츠 바이블'은 8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식 SNS에서 올라온 영상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야유를 받는 장면이 포착됐다"라고 보도했다.


맨유는 7일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개최된 ‘2022-2023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에서 브라이튼에게 1-2로 졌다. 에릭 텐 하흐 맨유 감독은 리그 데뷔전에서 졸전 끝에 패하며 자존심을 구겼다.


에릭 텐 하흐 감독은 호날두를 벤치로 내리고 크리스티안 에릭센을 최전방으로 올리는 파격적인 전술을 구사했다. 하지만 대참사였다. 맨유는 역대급 졸전을 펼치며 브라이튼에게 전반전에만 두 골을 내주며 와르르 무너졌다.


텐 하흐 감독은 후반 8분 드디어 호날두를 투입했다. 하지만 천하의 호날두도 맨유를 구하지 못했다. 맨유는 후반 23분 맥 앨리스터의 자책골이 터져 겨우 영패를 면했다. 맨유 선수들이 잘해서 넣은 골도 아니었다.


선발 명단에 제외됐던 호날두는 이날 벤치 선수들과 함께 움직였다. 프리 시즌 팀 분위기를 망친 탓일까. 맨유 팬들은 호날두를 향해서 야유가 이어졌다.


스포츠 바이블은 "맨유 공식 SNS에 공개된 영상에서 팬들이 호날두에게 야유를 보내는 장면이 나왔다. 그는 하프 타임부터 경기 내내 조롱을 들었다"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심지어 경기 시작 전 벤치 선수와 워밍업을 하는 장면에서도 야유가 나왔다. 호날두가 터널을 빠져나가는 영상에서 맨유 팬들은 계속 야유를 보냈다"라고 덧붙였다.


/mcadoo@osen.co.kr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국내 첫 '도로 위 아파트' 사실상 무산...'붕괴 위험' 지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