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랜덤채팅으로 성희롱 발언한 현직 경찰 '기소유예'

머니투데이
  • 세종=유재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9 22: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서울과 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폭우가 내린 9일 새벽 서울 보라매역 인근. 2022.08.09.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서울과 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폭우가 내린 9일 새벽 서울 보라매역 인근. 2022.08.09.
'랜덤채팅'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성희롱 발언을 한 의혹을 받는 충북경찰청 소속 경찰관이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청주지검은 9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통신매체를 이용한 음란행위) 위반 혐의로 송치된 현직 경찰관 A씨를 기소유예 처분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9월 랜덤채팅 앱에서 알게 된 20대 여성 B씨에게 성희롱 발언을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B씨의 고소로 A씨를 불구속 입건한 뒤 지난 2월 14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겼다.

수사 부서에서 근무하던 A씨는 조사 과정에서 몸캠 피싱 등 디지털 성범죄 관련 첩보 수사를 했다며 성희롱 발언을 전면 부인했다. 검찰은 A씨가 피해자와 합의한 점, 범죄 전력이 없는 점 등을 이유로 기소유예 처분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검찰 수사 결과와는 별개로 A씨를 징계위원회에 회부할 방침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최악땐 1920선…"관망 vs 태종이방원 대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