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X홀딩스, LX그룹 4번째로 이사회 내 'ESG위원회' 신설

머니투데이
  • 김도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0 17: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구본준 LX홀딩스 회장/사진=LX홀딩스
구본준 LX홀딩스 회장/사진=LX홀딩스
LX그룹 지주사 LX홀딩스가 그룹 내 4번째로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LX홀딩스는 10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이사회를 개최하고 ESG위원회 설치 승인 안건을 가결시켰다고 이날 밝혔다.

LX홀딩스 ESG위원회는 ESG경영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자리하게 된다. 노진서 LX홀딩스 대표, 이지순·정순원·강대형 사외이사가 위원으로 참여한다. 위원장은 추후 개최되는 제1회 위원회에서 선출될 예정이다.

ESG위원회는 그룹 차원의 ESG 방향성과 비전·중장기 전략 및 정책 등을 승인하고, ESG 경영 세부 계획과 이행 성과 등을 관리·감독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LX홀딩스 관계자는 "ESG는 그룹 출범과 함께 경영의 최우선 과제로 지속 논의한 화두"라며 "기업들의 ESG 경영에 대한 이해관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내실 있는 체계를 통해 진정성 있는 가치를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X그룹은 지난해 7월 개최한 첫 계열사 사장단 회의에서 ESG 경영 실천 의지를 다진 바 있다. 구본준 LX홀딩스 회장도 올 초 신년사에서 "ESG는 지속가능한 기업 경영의 필수 요건으로 존망을 가르는 사안으로 부상했다"며 "ESG를 선도하는 기업이 되자"고 강조했다.

LX세미콘은 지난달 21일 이사회를 열고 그룹 내에서 가장 먼저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이어 LX하우시스, LX인터내셔널 등이 지난달 28·29일 각각 이사회를 열고 ESG위원회를 설치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국내 첫 '도로 위 아파트' 사실상 무산...'붕괴 위험' 지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