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충청권 떨어진 216㎜ '물폭탄'…청주 무심천 '홍수주의보'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0 22: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0일 오후 9시 홍수주의보가 내려진 충북 청주시 무심천의 수위가 차오르고 있다. /사진=뉴시스
10일 오후 9시 홍수주의보가 내려진 충북 청주시 무심천의 수위가 차오르고 있다. /사진=뉴시스
10일 충북지역에 쏟아진 폭우로 각종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77건의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수목 전도 33건, 배수 불량 39건, 토사 유실 4건, 도로 밑빠짐 1건씩 발생했다.

이날 오후 8시20분 홍수주의보가 내려진 청주 무심천를 비롯해 하상도로 3곳, 둔치주차장 23곳, 세월교 23곳 등도 통제 중이다.

오후 7시 이후에는 청주지역에 폭우가 집중되면서 침수 피해가 잇따랐다. 용암주공 2단지 등이 물에 잠겨 긴급 배수작업을 했다.

운전자가 탄 차량 2대도 물에 잠겼으나 인명 피해는 나오지 않았다. 우암동과 방서동, 복대동 등지에서는 맨홀 역류사고가 발생했다.

충북도는 비상근무 상황을 2단계로 격상하고, 도내 11개 시·군과 함께 611명을 투입해 복구작업를 벌이고 있다.

10일 저녁 침수 피해를 입은 충북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  /사진=뉴시스(충북도소방본부 제공)
10일 저녁 침수 피해를 입은 충북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 /사진=뉴시스(충북도소방본부 제공)
전날부터 이날 오후 9시20분까지 누적 강수량은 청주 216.9㎜, 제천 백운 197.5㎜, 괴산 청천 188.0㎜, 충주 159.4㎜, 단양 영춘 157.0㎜, 충주 수안보 154.0㎜, 제천 145.3㎜, 증평 138.5㎜, 괴산 136.0㎜ 등이다.

청주·진천·음성·보은·옥천에는 호우경보가, 단양·제천·충주·괴산·증평·영동에는 호우주의보가 발령된 상태다.

정체전선으로 형성된 이번 비는 오는 12일까지 100~200㎜가량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충북 남부지역에는 250㎜ 이상 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7000만→70억' 번 슈퍼개미 "지금이 기회, 주가 저평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