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친모가 살해협박' 이수진 "오은영 금쪽상담소 악마의 편집" 주장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5,104
  • 2022.08.11 11: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이수진 유튜브 채널
/사진=이수진 유튜브 채널
치과의사 겸 유튜버 이수진이 '금쪽상담소'로부터 악마의 편집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수진은 지난 10일 유튜브에 올린 영상에서 예능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 이후 어머니와 관계가 더 악화됐다고 털어놨다.

이수진은 "엄마와 평소에도 연락을 잘 안했지만 '금쪽상담소'에 출연하고 관계에 금이 갔다. 좋은 얘기도 많이 했는데, '금쪽상담소'에는 자극적인 장면, 자극적인 대화만 나갔다"고 털어놨다.

'친모가 살해협박' 이수진 "오은영 금쪽상담소 악마의 편집" 주장
/사진=이수진 유튜브 채널
/사진=이수진 유튜브 채널

이어 "엄마는 일방적으로 뭐라고 하셨다. 저는 깨갱하고 입 다물고 있다. (금쪽상담소의) 악마의 편집 때문에 이렇게 된 거나 마찬가지다. 엄마와 관계가 풀리기를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나는 그냥 무심결에 한 말인데, 그 일의 결과는 일파만파 알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가는 게 정말 많다"고 토로했다.

이수진은 지난 1월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어머니에게 사랑받지 못하고 컸으며, 남동생과 차별이 극심했다고 고백한 바 있다. 또 이혼 이후에는 어머니한테 "너는 태어나지 말았어야 될 애다. 너는 외국 가서 쥐도 새도 모르게 죽었으면 좋겠다"는 말을 들었다고 해 안타까움을 샀다.

지난 2월에는 '금쪽상담소' 출연 이후 어머니와 갈등이 극도로 심해졌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그는 "엄마가 저를 호적에서 팠다고 하더라. 카톡으로는 수단과 방법을 안 가리고 저를 쥐도 새도 모르게 죽이겠다고 협박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국내 첫 '도로 위 아파트' 사실상 무산...'붕괴 위험' 지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