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경기 광주 팔당호서 호우 때 실종된 남매 중 60대男 시신 발견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3 15: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70대 누나 수색은 진행 중

경기 광주시 한 소하천에서 실종된 남매를 찾고 있는 소방 관계자들./사진=뉴스1(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경기 광주시 한 소하천에서 실종된 남매를 찾고 있는 소방 관계자들./사진=뉴스1(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집중호우 때 경기 광주에서 소하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남매 중 남동생이 발견됐다.

13일 소방과 경찰 등에 따르면 여성 A씨(70대)와 함께 실종된 그의 남동생 B씨(60대)가 이날 오전 11시30분쯤 광주시 팔당호 소내섬 인근 수상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B씨를 발견한 구조대는 이날 낮 12시40분쯤 물 위에 엎드려 숨져있던 B씨의 시신을 수습했다.

앞서 B씨는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쏟아졌던 지난 9일 0시39분쯤 A씨와 함께 실종 신고됐다. 남매 사이인 두 사람은 집 안에 물이 들어오자, 이를 조치하기 위해 밖으로 나갔다가 연락이 끊겼다.

소방당국은 A씨 남매가 급류에 휩쓸린 것으로 보고 당일 새벽 수색에 착수했다. A씨 주택의 인근 소하천은 수심 약 1m로 전해졌다.

이후 실종 5일째인 13일 경기도소방재난안전본부 등이 드론과 인명구조견 등을 동원해 실종 추정 지점에서부터 팔당까지 총 23㎞ 구간 수색을 진행 중이었다.

소방당국은 A씨를 찾기 위한 수색을 계속할 방침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8억→4000만원 '뚝'… '억대' 재건축 부담금 단지 확 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