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카약 타러 간다던 50대, 사흘째 연락두절…해경수색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5 15: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전남 신안으로 해상 레저 활동을 하러 간다며 집을 나선 50대 남성이 사흘째 연락이 끊겨 해경이 수색에 나섰다.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5일 오전 7시 58분 전남 신안군 임자면의 해수욕장으로 간다던 50대 남성 A씨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가족의 신고가 접수됐다.

앞서 A씨는 지난 12일 '카약을 타러 간다'며 자택을 나선 뒤 연락이 끊긴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받은 해경은 민간 어선과 경비함정, 헬기, 특수구조대 등을 투입해 곧바로 수색에 나섰다. A씨의 최근 행적 등으로 미뤄 해수욕장 주변을 중심으로 집중 수색을 하고 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A씨에 대한 실종 신고가 접수돼 전방위 수색을 벌이고 있다.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최악땐 1920선…"관망 vs 태종이방원 대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